분천역 에서 한여름의 크리스마스를 즐기세요
23일부터 한달간 여름 산타마을 개장 물안개터널 등 새 단장
페이스북 트위터 Share on Google+ 카카오스토리 메일로 보내기 유튜브 rss 밴드 네이버블로그 opencast
양상국
광고

백두대간의 절경을 간직한 청정 여행지 경북 봉화의 분천역이 한 여름의 산타마을로 또 다시 변신한다. 코레일은 오는 23일(토)부터 8월 21일까지 30일간 분천역에 여름의 크리스마스 정취를 만끽할수 있는 여름 산타마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분천역 산타마을은 코레일과 경상북도 봉화군이 함께 산타를 주제로 한 테마역을 조성하여 2014년 겨울부터 운영한 대표적인 계절 축제다.

▲ 분천역 산타마을 _ 코레일    



작년 4만 3천명이 방문한 여름 산타마을에 이어 두 번째 열리는 올해에는 여름이라는 콘셉트에 맞게 시원한 느낌의 산타 조형물을 추가하고 각종 야생화 등으로 꾸며 여행객을 맞는다.  특히, 더위를 식히는 물안개터널을 새로 만들고 이글루 모형의 터널도 선보여 방문객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한 반바지 차림의 산타 모형 러브 포토존과 약 80m 길이의 레일바이크를 형형색색의 바람개비로 새로이 꾸몄다.
산타 소망우체통에 소망을 적은 편지를 넣으면 크리스마스 때 보내주고, 추첨을 통해 경품도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된다. 아울러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윷놀이, 투호 체험 코너와 옛 향수를 느끼게 하는 달고나, 쫀드기 등 지역 주민들이 운영하는 추억의 먹거리 장터도 새롭게 선보인다. 

산타마을 운영 기간 동안 분천역에는 중부내륙관광열차 O-트레인과 백두대간협곡열차 V-트레인 등 관광전용열차와 무궁호가 하루 14회 정차한다.
코레일 경북본부장은 분천역은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코레일형 여름 테마파크라며 기차를 타고, 여름휴가를 분천역에서 즐길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www.letskorail.com




기사입력: 2016/07/20 [15:59]  최종편집: ⓒ 인터넷 여행신문사 모모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Share on Google+ 카카오스토리 메일로 보내기 유튜브 rss 밴드 네이버블로그 opencast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