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티투어 요금 반값 인하 운영

익산역 연계 시티투어, 먼거리 관광지 한 번에 최대할인

강성현 | 기사입력 2023/11/14 [02:09]

익산시티투어 요금 반값 인하 운영

익산역 연계 시티투어, 먼거리 관광지 한 번에 최대할인

강성현 | 입력 : 2023/11/14 [02:09]

[이트레블뉴스=강성현 기자] 익산시가 시티투어 요금을 반값으로 인하하며 익산역과 시티투어 연계성을 강화해 '대중교통 여행'의 선두주자로 떠오르고 있다. 시는 최근 환경 문제와 교통 체증 등으로 인해 대중교통을 이용한 관광지에 대한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최대 할인 1000원’시티투어를 선보이며 익산역을 중심으로 한 연계 관광을 촉진시킨다.

 

▲ 익산시티투어 요금 반값 인하 _ 익산시

 

시는 시티투어 요금 조례를 개정해 기존 단체 할인 관련 조항 등을 삭제하고 요금을 대폭 낮춰 단일화했다. 이에 따라 시티투어 요금이 성인 기준 1인당 4,000원에서 2,000원으로 내린다. 특히 6세 이상 어린이, 초중고 학생, 경로, 장애인, 군인과 익산시민은 50% 추가 감면혜택을 통해 1,000원에 시티투어 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감면대상자인 경우 중복 감면은 불가능하며, 주민등록 등 감면 사유를 증명할 수 있는 신분증 등을 제시해야 한다. 인하된 요금은 오는 15일부터 대표 관광지인 미륵사지, 왕궁리유적, 보석박물관 등 고정코스를 도는 순환형시티투어와 선택관광이 가능한 테마형 시티투어에 곧바로 적용된다.

 

시는 익산 관광의 중요한 이동 수단인 시티투어의 탑승료 인하로 이용자들의 부담을 덜고, 다양한 연령층의 관광객 탑승 유도로 관광 활성화 효과를 기대한다.

 

시 관계자는 익산역에서 바로 시티투어 버스를 타고 먼 거리에 분산해 있는 주요 관광지를 둘러볼 수 있어 익산이 대중교통 여행의 선두 주자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정책으로 체류형 관광 활성화와 500만 관광 도시조성에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말했다.

전북 익산시 인북로32길 1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익산시, 시티투어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추천여행지
경상남도, 감성을 자극하는 레트로 여행지 소개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