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 제31회 전국무용제 개최

9월 28일~10월 7일 전국 16개 시도 대표 무용팀 경연대회

이소정 | 기사입력 2022/09/28 [10:05]

목포시, 제31회 전국무용제 개최

9월 28일~10월 7일 전국 16개 시도 대표 무용팀 경연대회

이소정 | 입력 : 2022/09/28 [10:05]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제31회 전국무용제가 9월 28일(수) 개막식을 시작으로 막이 오른다. ‘생명과 낭만도시 목포, 대한민국 춤을 잇다! 라는 슬로건으로 9월 28일~10월 7일까지 목포시민문화체육센터에서 진행되는 이번 전국 무용제는 목포에서 14년 만에 열리는 대회로 전국 16개 시도 대표 무용팀이 경연을 펼친다.

 

▲ 대한민국 춤을 잇다! ’제31회 전국무용제 개막 _ 목포시

 

시도 대표팀은 각 지역 예선에서 대상을 수상한 팀으로 이번 대회는 단체 부문과 솔로&듀엣 부문으로 나눠 진행한다. 단체 경연은 한국무용, 현대무용, 발레 등 3개 장르로 구성돼 있다. 경연은 9월 29일 경북·경기, 9월 30일 제주·세종, 10월 1일 충북·인천, 10월 2일 전남·전북, 10월 3일 대구·강원, 10월 4일 충남·광주, 10월 5일 울산·경남, 10월 6일 대전·부산 등 8일 동안 하루 2개팀씩이 펼쳐지는데 대상인 대통령상을 선발한다.

 

솔로&듀엣 경연은 하루 5~6개팀씩 3일간 진행되는데 10월 3일 강원·광주·세종·대구·대전·인천, 10월 4일 경북·충북·제주·경기·전북, 10월 5일 울산·경남·충남·부산·전남이 경연을 펼쳐 전라남도지상인 최우수작상을 수여한다. 전국무용제는 개막에 앞서 찾아가는 춤 서비스, 국제학술심포지엄 등 다양한 부대행사를 펼쳤고, 지난 24~26일 현대무용, 발레, 한국무용 등 사전축제로 개막 분위기를 고조시켜가고 있다.

 

시 관계자는 제31회 전국무용제가 지역예술 저변확대와 무용예술의 활성화에 기여하고, 예향으로서의 목포의 위상도 높이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전남 목포시 부주로 31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해양수산부 추천, 겨울철 최고 먹거리와 가볼만한 여행지 ②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