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A380 투입해 해외여행 좌석난 해소 나선다

A380 투입으로 인천-방콕 주1379석, 인천-LA 노선 주 552석 추가 공급 확대

박소영 | 기사입력 2022/06/16 [02:06]

아시아나항공, A380 투입해 해외여행 좌석난 해소 나선다

A380 투입으로 인천-방콕 주1379석, 인천-LA 노선 주 552석 추가 공급 확대

박소영 | 입력 : 2022/06/16 [02:06]

[이트레블뉴스=박소영 기자] 아시아나항공 (대표 정성권)이 본격적 해외여행 재개로 늘어난 수요증가에 대응하기 위해 초대형 여객기인 A380을 투입한다. 미주 노선 중 가장 관광 및 교민?유학생 수요가 많은 도시 LA와 동남아 관광 도시 중 인기가 높은 방콕에 A380 2대를 우선 투입한다. 인천-방콕 노선은 6월25일~10월 29일 기간에 주 7회를, 인천-LA 노선은 7월 23일~10월 29일 기간에 주 3회(월,수,토) A380을 운용할 계획이라고 한다. 해당 노선은 코로나 19 입국 규제 해제 이후 급격히 이용객이 늘어나 공급 확대 요청이 지속적으로 있던 곳이다. 양 노선은 5월 탑승율이 약 90%에 달했고, LA 노선은 하루 2회를 운항할 정도로 수요가 많이 몰렸다.

 

▲ A380 _ 아시아나항공

 

수요가 많던 두 노선에 A380을 투입함에 따라, 해당 노선 좌석난도 다소 풀릴 것으로 보인다. 방콕 노선은 기존 운용하던 A330(298석) 대비 197석이, LA 노선엔 기존 A350(311석) 대비 184석이 늘어나 주간 기준으론 방콕에 1379석, LA에는 552석이 더 공급된다. A380은 ‘하늘위 호텔’로 불리는 최고급 기재로 현존하는 항공기 중 최대 인원을 수송할 수 있다. 아시아나항공은 비즈니스 클래스 78석을 포함해 총495석으로 A380을 운용하고 있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억눌렸던 해외여행 수요가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만큼 인기 노선에 좌석난이 있었다 며 최고급 시설을 갖춘 A380 운항으로 고객 경험 향상과 더불어 좌석 공급 확대로 다소나마 고객 예약 편의성이 개선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아시아나항공은 A380 운항을 기념해 특가 및 마일리지 적립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A380 재운항 기념 특가 프로모션」은 한국발 방콕/LA 노선에 탑승하는 이코노미 클래스 승객이 대상이며, 방콕행 항공권은 최저 68만원부터, LA행은 최저 161만원부터 특가로 제공한다. 구매 기간은 6월 18일 ~ 30일까지이며, 탑승기간은 방콕행은 6월 25일~ 10월 31일, LA행은 6월 21일~ 12월 13일까지이다.

인천 중구 공항동로295번길 124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여름끝 가볼만한 곳, 강원도 백운산 자락 맑은 계곡 품은 원주 미담(味談) 펜션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