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다시 불 켜진 봇재! 빛나는 봇재!

편안함과 안락한 분위기 조성 박차, 시설 환경개선 정비에 나서

박미경 | 기사입력 2021/12/03 [05:25]

보성군, 다시 불 켜진 봇재! 빛나는 봇재!

편안함과 안락한 분위기 조성 박차, 시설 환경개선 정비에 나서

박미경 | 입력 : 2021/12/03 [05:25]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보성군은 단계적 일상 회복에 따라 소비가 회복되고 관광이 재개될 것을 대비하여 각종 관광 시설 및 환경개선에 힘쓰고 있다. 특히, 차문화 멀티플렉스인 봇재 고객 유치에 적극 나서며 외벽에 ‘Cafe’ 사인물을 설치했고, 콘텐츠 융복합 사업 일환으로 미디어글라스를 설치했다.

 

▲ 보성군, 다시 불 켜진 봇재! 빛나는 봇재!    

 

미디어글라스는 군정홍보와 관광지 등 다양한 영상과 미디어아트를 LED 조명을 통해 선보여 시각적으로 아름다운 볼거리를 제공한다. 또한, 카페 내 LED 전광판 공사를 통해 따뜻하고 포근한 느낌을 주는 공간 연출을 이뤄냈으며, 그린다향(카페)에는 빈백 쇼파를 마련하여 아늑하고 편안한 분위기 조성했다. 

 

군 관계자는 기존 고객을 통해 새로운 고객을 유치하는 마케팅 전략으로 누구나 함께 할 수 있고 즐길 수 있는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하겠다 며 보성의 랜드마크 봇재가 소통과 공감, 힐링 공간이 될 수 있도록 시설 유지ˑ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한편, 봇재는‘보성읍과 회천면을 넘나드는 고개를 지칭하는 지명으로 무거운 봇짐을 내려놓고 잠시 쉬어간다’는 의미를 담은 곳으로 카페, 차 연관 제품 판매장이 운영되고 있으며, 보성의 역사와 차(茶) 문화 등을 살펴볼 수 있는 복합문화공간이다. 

전남 보성군 보성읍 봉산리 1297-21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제주관광공사 코로나19 이후 변화된 여행 트렌드 반영한 계절별 '제주마을산책' 발표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