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자연형 인공습지 설치 통해 보강천 수질개선에 나선다

비점오염물질을 처리해 쾌적한 생태환경을 조성하고 보강천의 수질을 개선할 계획

이소정 | 기사입력 2021/09/20 [06:28]

증평군, 자연형 인공습지 설치 통해 보강천 수질개선에 나선다

비점오염물질을 처리해 쾌적한 생태환경을 조성하고 보강천의 수질을 개선할 계획

이소정 | 입력 : 2021/09/20 [06:28]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증평군이 이번 달부터 오는 2023년 9월까지 사업비 81억원을 들여 증평읍 연탄리 일원에 자연형 인공습지 2개소를 설치하는 인공습지 비점오염저감사업 본공사 착수에 나선다. 군은 이번 사업에서 연탄리 일원의 배수면적 69.7ha에서 발생하는 비점오염물질을 처리해 쾌적한 생태환경을 조성하고 보강천의 수질을 개선할 계획이라고 한다. 

▲ 자연형 인공습지 설치 통해 보강천 수질개선에 나서 _ 증평군

 

비점오염물질이란 도시, 도로, 농지, 산지, 공사장 등 불특정 장소에서 불특정하게 배출되는 수질오염물질을 의미한다. 그동안 연탄리 사업대상 지역에서는 매년 초기 강우 시 축사와 급경사지에서 고농도 비점오염물질이 보강천으로 유입되어 수질 악화의 주요 원인으로 작용하였다. 이에 군은 비점오염저감시설 설치를 통해 안정적으로 초기 우수를 처리해 보강천의 수질을 대폭 개선한다. 

 

▲ 자연형 인공습지 설치 통해 보강천 수질개선에 나서


특히 조성되는 인공습지 주변에 생태탐방로, 체력단련시설 등 주민 편의시설을 설치해 친수공간으로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지속적인 친환경사업으로 수생태계 보전은 물론 사람과 자연이 함께하는 건강한 녹색도시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충북 증평군 증평읍 연탄리 48-1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관광공사 추천 11월 걷기여행길 5곳 ②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