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거점형 창의어린이놀이터 광나루한강공원에 첫선

누구나 끊임없이 도전하고 발견하는 공간 방향 아래 6,000㎡규모 조성

박미경 | 기사입력 2021/09/04 [01:02]

서울시, 거점형 창의어린이놀이터 광나루한강공원에 첫선

누구나 끊임없이 도전하고 발견하는 공간 방향 아래 6,000㎡규모 조성

박미경 | 입력 : 2021/09/04 [01:02]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서울 광나루한강공원에 영유아부터 초등학생까지 신체발달 정도가 제각각 다른 어린이들이 모두 마음껏 뛰어놀며 창의력과 모험심을 기르고 휠체어를 이용하는 장애 어린이도 함께 즐길 수 있는 6,000㎡의 대규모 놀이터가 생긴다. 

서울시는 광나루한강공원 어린이놀이터 부지에 오는 ‘23년 봄, 첫 거점형 창의놀이터 를 조성한다. 오래되고 놀이시설물도 부족해 수요가 적었던 기존 놀이터가 창의적인 놀이공간으로 재탄생한다. 시는 15년부터 소규모의 창의어린이놀이터를 지속적으로 설치(서울시내 131개소)해온데 이어, 이를 보완‧발전시킨 형태의 거점형 창의놀이터 를 새롭게 조성해 나간다는 계획이라고 한다. 

 

 

▲ 거점형 창의어린이놀이터 조감도 _ 서울시

 

기존 창의놀이터보다 규모를 확대해 연령‧장애유무와 관계없이 모든 어린이들이 마음껏 뛰어놀며 새로운 놀이 활동을 발견하고 다양한 놀이문화를 직접 만들어갈 수 있는 놀이터를 만든다는 목표다. 시는 지난 6월 설계공모를 통해 ‘무한 놀이터’(김연금 조경작업소 울 대표)를 당선작으로 선정했다. ‘누구나 끊임없이 도전하고 발견하는 공간’이라는 방향 아래, 크게 세 가지 특징을 가진 공간으로 조성된다. 


첫째, 나이, 신체발달 정도, 장애유무에 관계없이 모든 어린이가 함께 즐길 수 있는 놀이터를 조성한다. 다양한 연령대를 수용할 수 있는 ‘모두의 그물놀이’, ‘모두의 그네’ 등을 마련한다. 연령별 흥미요소를 반영한 놀이시설도 만든다. 특히 휠체어를 이용하는 장애 어린이도 차별 없이 즐길 수 있는 놀이터를 조성한다.

휠체어에서 내리거나 타는 것을 돕는 시설물을 설치해 자유롭게 놀이터를 이용할 수 있게 한다. 놀이시설도 장애유무와 관계없이 즐길 수 있는 통합형 조합 놀이대로 만든다. 놀이공간을 연결하는 길은 유모차‧휠체어 등의 이동을 고려해 완만한 경사로로 조성한다. 안전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곳곳에 안전 턱을 만들고 놀이시설에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만든다.


둘째, 어린이가 스스로 새로운 놀이를 발견하고 창의력을 키울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한다. 사용법이 정해진 놀이기구 보다는 상상력을 자극하는 다채로운 놀이대를 만들어 다양한 행동을 유도한다. 놀이시설의 난이도도 폭넓게 만들어 놀이터에 올 때마다 새로운 도전을 즐길 수 있도록 한다. 


셋째, 가족 단위로 놀이터에 올 경우, 보호자가 아이들을 가까이에서 관찰하고 보호할 수 있도록 그늘쉼터, 벤치를 곳곳에 배치한다. 


황인식 서울시 한강사업본부장은 인생 첫 공동체를 경험할 수 있는 공간인 놀이터에서 아이들이 장애와 차별을 경험하지 않고 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하겠다. 며 도심 속에서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자연공간인 한강공원에서 건강한 웃음꽃이 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놀이터를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서울 강동구 선사로 83-106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국립수목원 수목원 단풍 이달 22-30일 절정에 이른다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