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백시, 지프 와일드 트레일 행사 개최

평균해발고도 902.2m로 대한민국에서 가장 높은 곳에 위치한 고원도시에서

강성현 | 기사입력 2021/08/31 [08:52]

태백시, 지프 와일드 트레일 행사 개최

평균해발고도 902.2m로 대한민국에서 가장 높은 곳에 위치한 고원도시에서

강성현 | 입력 : 2021/08/31 [08:52]

[이트레블뉴스=강성현 기자] 강원 태백시는 산악관광도시로의 도약을 꿈꾸며 스텔란티스코리아가 주최하는 국내 최초 지프 와일드 트레일 행사를 주관한다. 시는 평균해발고도 902.2m로 대한민국에서 가장 높은 곳에 위치한 고원도시에서 가장 짜릿한 오프로드 코스로 색다른 트레일을 경험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라고 한다. 태백시, 강원도관광재단 그리고 스텔란티스코리아의 지프 마케팅팀과 협업으로 추진되는 이번 지프 와일드 트레일은 매봉산 바람의 언덕, 운탄도로, 산악도로 등 25.933㎞의 길이에 달하는 새로운 코스로 준비된다.

 

▲ 지프 와일드 트레일 _ 태백시


최고 경사각 34.4%에 달하는 최고 난도의 코스뿐만 아니라 청정 하늘을 벗삼아 은하수를 쫓아 달리는 함백산 일대의 야간 드라이빙은 이번 트레일의 백미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지프 와일드 트레일은 9월 9일 14일, 25일부터 26일까지 약 8일간 지프 랭글러, 글래디에이터 그리고 신차인 랭글러 4xe 오너 등, 총 40팀이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4그룹으로 나뉘어 참가한다.


4개의 코스를 모두 정복한 이들에게는 해당 지역의 지도 라인과 등고선 등 트레일을 통해 거쳐온 여정이 새겨진 '트레일 인증 배지'와 기념품이 제공된다.


산악관광도시, 청정에너지 자립도시인 태백시는 지프의 첫 전동화 모델이자 친환경 PHEV SUV인 랭글러 4xe 출시를 기념해 추진되는 첫 번째 지프 와일드 트레일의 최적지로 제로 에미션 프리덤 을 지향하는 지프의 첫 전동화 비전을 실현시키기에 손색없는 최적의 장소이다.


류태호 태백시장은 강원도의 새로운 트렌드를 만들어 가는 강원도관광재단과, 가보지 않은 미지의 길에 도전하는 지프의 정신을 가장 잘 보여줄 수 있는 새로운 프로그램을 태백에서 시작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앞으로도 산악 관광의 새로운 테마들을 지속 발굴하고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강원 태백시 창죽동 9-4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국립수목원 수목원 단풍 이달 22-30일 절정에 이른다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