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내촌면 옛 시장터, 거리 벽화로 새단장

17일에 걸쳐 공공미술을 전문으로 하는 포천미술협회 작가 3명과 6명의

이소정 | 기사입력 2021/04/02 [11:05]

포천시 내촌면 옛 시장터, 거리 벽화로 새단장

17일에 걸쳐 공공미술을 전문으로 하는 포천미술협회 작가 3명과 6명의

이소정 | 입력 : 2021/04/02 [11:05]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포천시 내촌면 옛 시장터가 벽화거리로 새단장됐다. 공공미술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시작된 벽화거리 조성은 지난 19일부터 31일까지 총 17일에 걸쳐 공공미술을 전문으로 하는 포천미술협회 작가 3명과 6명의 보조작가의 노력으로 완성됐다.

 

▲ 내촌면 옛 시장터, 거리 벽화 _ 포천시  


벽화거리는 옛 시장터의 역사적 특징을 활용하여 전통시장의 정겨운 모습과 각종 풍속도, 아름다운 색채의 3가지 테마로 조성됐다.

 

 

내촌면장은 벽화거리가 조성된 내1리 마을의 전통시장은 50여년 동안 내촌주민들의 삶의 일부분이자 옛 정취를 떠올리게 하는 곳이다.라며 과거 활기찼던 전통시장의 분위기를 되살리고 이와 더불어 코로나19로 인한 답답한 마음을 조금이나마 치유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경기 포천시 내촌면 내촌로 7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영상] 하늘에서 바로 본 노란색으로 물든 구례 산수유 마을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