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와인동굴·에코파크 운영 재개

세계 와인 전시·판매장, 인터렉티브존, 오브젝트 맵핑, 미디어 파사드 등

박미경 | 기사입력 2021/02/26 [05:23]

광양시, 와인동굴·에코파크 운영 재개

세계 와인 전시·판매장, 인터렉티브존, 오브젝트 맵핑, 미디어 파사드 등

박미경 | 입력 : 2021/02/26 [05:23]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전남 광양시는 코로나19로 작년 12월부터 3개월간 휴장한 광양와인동굴과 에코파크가 2월 27일부터 정상 운영에 들어간다. 광양와인동굴은 2017년 7월 ㈜나르샤관광개발이 폐터널을 세계 와인 전시·판매장, 인터렉티브존, 오브젝트 맵핑, 미디어 파사드 등을 조성해 광양의 새로운 명소로 탄생시킨 복합문화공간이다. 연접한 에코파크는 갯벌, 암벽등반, 화석탐사 등 오감 만족 체험이 가능한 전국 최초 동굴체험학습장으로 ㈜나르샤관광개발이 20억 원으로 구축해 2019년부터 운영했다.

 

▲ 와인동굴·에코파크 _ 광양시

 

특히 매직포레스트룸, 점핑, 동물과 달리기 등 상상력과 모험심을 자극하고 도전정신을 높여주는 신교육 트렌드 맞춤 공간으로 어린이들과 학생, 가족 단위 관광객 등에게 큰 인기를 끌었다. 무엇보다 공기 청정시설을 갖춰 미세먼지, 눈, 비, 폭염, 혹한 등 외부 영향을 받지 않는 사계절 전천후 체험공간으로 주목을 받았다.

 

시는 와인동굴 재개장과 동시에 매주 2회 전체 방역소독을 실시하는 한편, 철저한 발열 체크, 손소독제 비치, 출입자명부 작성 등 코로나19 감염 차단을 위한 만반의 준비를 하고 관광객을 맞을 예정이다.

 
㈜나르샤관광개발 대표는 그동안 코로나19 장기화로 불가피하게 관광객을 맞지 못해 안타까웠다며 방역체계를 철저히 해 안전하고 특별한 체험공간을 마련하는 한편 지속적인 관광콘텐츠를 개발해 매력 넘치는 관광지로 만들겠다고 전했다.

 
시관광과장은 콘텐츠를 주목하는 최근 트렌드에 걸맞은 와인동굴과 에코파크가 광양의 랜드마크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구봉산 관광단지, 어린이테마파크가 이른 시일 내 조성돼 시너지를 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광양와인동굴과 에코파크는 연중무휴 오전 10시∼오후 7시에 운영된다.

전남 광양시 광양읍 강정길 33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영상] 하늘에서 바로 본 노란색으로 물든 구례 산수유 마을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