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의 축제 태국 "쏭크란 Festival"

세계적으로 잘알려 물의 축제이자 태국력으로 새해 시작알리는

박소영 | 기사입력 2007/03/27 [14:26]

물의 축제 태국 "쏭크란 Festival"

세계적으로 잘알려 물의 축제이자 태국력으로 새해 시작알리는

박소영 | 입력 : 2007/03/27 [14:26]

물의 축제 방콕, 파타야, "쏭크란 festival"

축제의 나라 태국. 그 중에서도 세계적으로 잘 알려 물의 축제이자 태국력으로 새해의 시작을 알리는 "쏭크란 축제(songkran festival)" 는 러이 끄라통(loi krathong)과 함께 태국 2대 축제로 손꼽힌다.

태국에서 연중 가장 높은 기온을 보이는 4월에 펼쳐지며, 올해도 어김없이 내달 14일에 시작되는 "쏭크란" 한 해 동안 잘못된 것을 씻어주도록 물을 부어주며, 축제기간 동안 온 나라가 물난리를 맞은 듯한 풍경이 펼쳐진다.

"쏭크란"은 지역에 따라 시기가 조금씩 다를 뿐 아니라 다양한 형태로 펼쳐지는데, 파타야에서는 꽃장식을 한 마차행렬, 미인 선발대회, 불꽃놀이 등을 구경할 수 있다.

야간 시티투어에서 여느 태국인처럼 물총을 가지고 물의 축제 "쏭크란"을 직접 즐겨보는 것도 잊지 못할 경험일 것이다.    www.tatsel.or.kr

 

수코타이 "쏭크란 festival" 이벤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영상] 하늘에서 바로 본 노란색으로 물든 구례 산수유 마을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