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뤼셀 공항, 지난해 화물로 웃었다

의약품, 식품, 전자 상거래 수요 증가로 화물 수송 2.2% 증가

박소영 | 기사입력 2021/02/03 [02:07]

브뤼셀 공항, 지난해 화물로 웃었다

의약품, 식품, 전자 상거래 수요 증가로 화물 수송 2.2% 증가

박소영 | 입력 : 2021/02/03 [02:07]

[이트레블뉴스=박소영 기자] 벨기에 브뤼셀 공항이 지난해 코로나 19시기에도 화물 수송 실적이 2019년 대비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브뤼셀 공항의 아르노드 파이스트(Arnaud Feist) 사장은 지난해는 항공산업에게 이례적으로 힘든 시기였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브뤼셀 공항 화물 운송은 꾸준하게 증가해 지난해 화물 수송 실적은 2019년 대비 2.2% 성장한 약 511,613톤을 기록했습니다 라고 전했다.

 

▲ 브뤼셀 공항


의약품과 유효기간이 짧은 식품, 전자상거래 주요 품목에 대한 수요가 늘어나고, 이에 따라 브뤼셀 공항을 이용하는 화물 수송 비행편이 연간 29% 늘어났으며, 일부 항공사가 여객기를 화물 전용으로 운행 (전체 화물 전용기의 30~40% 차지)한 것이 이번 화물 수송 증가에 크게 기여했다. 또한, 화물전용기 증편 외에 특송 화물 서비스가 전년대비 18% 증가한 것도 주요 요인으로 작용했다.  

 

▲ 화물 운송이 증가한 브뤼셀 공항 


특히, 아시아 지역에서 유입된 화물이 큰 폭으로 증가했으며, 지난 11월부터 시작된 코로나 백신 수송도 계속 증가 추세다. 현재, 천만 도스가 넘는 백신이 브뤼셀 공항을 통해 전세계로 수송되었으며, 올해 백신 수송과 관련된 브뤼셀 공항의 주요 역할은 계속될 것으로 전망된다. 

 

▲ 브뤼셀 공항내 전기 셔틀 차량


화물 수송이 증가한 반면 브뤼셀 공항 이용 승객은 총 6,743,395명으로 전년대비 74% 감소했다. 판데믹 선언 직전인 1월과 2월에는 이용 승객이 전년대비 크게 증가했지만, 여행이 제한된 3월부터 급격하게 감소했다. 6월15일에 여행이 허가되고 공항이 다시 정상화되면서 여름 휴가 시즌과 크리스마스 휴가 기간에 이용객이 잠시 증가했지만, 휴가가 끝나면서 다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 브뤼셀 공항 이용객


브뤼셀 공항은 유럽 국가의 수도를 포함해 전세계 236개 목적지에 승객 및 화물 항공을 연결하고 있는 유럽의 대표적인 공항으로, 현재 6만4천명을 직간접적으로 고용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항공사 관련기사목록
국내여행
[영상] 하늘에서 바로 본 노란색으로 물든 구례 산수유 마을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