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 주전부리 3종, 관광상품 으로 출시

지역을 대표하는 문화, 식재료, 역사 등에서 모티브를 찾아

김미숙 | 기사입력 2020/12/01 [00:30]

목포 주전부리 3종, 관광상품 으로 출시

지역을 대표하는 문화, 식재료, 역사 등에서 모티브를 찾아

김미숙 | 입력 : 2020/12/01 [00:30]

[이트레블뉴스=김미숙 기자] 목포시가 자체 개발한 목포 주전부리 3종을 12월 1일부터 출시된다. 시는 지역을 대표하는 문화, 식재료, 역사 등에서 모티브를 찾아 목포 주전부리로 개발했다. 최초 목화(육지면) 재배지인 목포의 역사성을 살려 목화를 모티브로 하는 목화솜빵, 남도의 과일이자 목포시의 시목인 비파를 활용한 비파다쿠아즈, 목포의 대표 수산물인 김과 새우를 활용한 맛김새우칩 등 총 3가지 주전부리다.

 

▲ 목포 주전부리 3종 출시 _ 목포시


시는 목포 주전부리의 출시 홍보를 위해 코로나 상황을 고려해 비대면 행사를 개최한다. 오는 12월 1일 14시부터 30분간 목포MBC 유튜브 채널을 통해 맛의도시 목포 주전부리 론칭쇼를 생중계로 진행하며 목포 주전부리 3종의 개발취지와 판매업소를 소개한다. 목포 주전부리 3종은 목포시 소재 카페, 제과점 등 7개소 판매업소와 목포 주전부리 만들기 체험프로그램으로 만날 수 있다.

 
시는 판매업소 추가 모집을 통해 많은 시민들이 사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한다. 11월 30일부터 12월 4일까지 목포 주전부리 레시피 기술전수 2기 참여자 모집 중으로 관심 있는 지역민은 관광과(061-270-8635)로 문의하면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영상] 하늘에서 바로 본 노란색으로 물든 구례 산수유 마을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