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세계조개박물관 오픈

1004 뮤지엄파크 해양관광의 중심지로 떠올라

양상국 | 기사입력 2020/08/13 [00:15]

신안군 세계조개박물관 오픈

1004 뮤지엄파크 해양관광의 중심지로 떠올라

양상국 | 입력 : 2020/08/13 [00:15]

[이트레블뉴스=양상국 기자] 1004섬 신안군은 지난 7일 국내 최대 조개.고둥 전문박물관을 자은도 1004뮤지엄파크에 개관하였다. 이날 행사에는 기증자에 대한 감사와 명예관장 위촉, 테이프 커팅 순으로 진행되었으며,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간소하게 진행되었지만 참석자들의 진심어린 축하로 뜻깊은 행사가 되었다.

 

▲ 세계조개박물관 _ 신안군  


세계조개박물관 은 건축면적 975㎡(135평)의 백합조개를 닮은 건물 안에 바다 생명체를 탐험하는 듯한 흥미로운 연출로, 전 세계 1만 1천여점의 신비한 조개고둥 표본과 조개 공예작품이 전시되어 교육과 문화예술의 공간으로 꾸며졌다. 전시관은 2개의 주제관으로 구성되었는데 1관은 멸종위기종인 나팔고둥, 세계에서 제일 큰 오스트리안트럼펫고둥, 기원전부터 화폐로 쓰였던 개오지고둥 등 신비하고 화려한 조개와 고둥의 세계를 직접 볼 수 있다.

 

▲ 세계조개박물관 오픈


2관은 인류와 조개고둥이라는 주제로 선사시대 패총에서부터 현대의 조개공예까지 인류와의 인연을 흥미롭게 연출하였고, 곳곳에 숨어있는 포토존은 방문객들에게 추억을 선사해준다. 박물관의 개관에는 땅끝해양자연사박물관 임양수관장의 기증(조개고둥 표본 7,735점)과 전시연출 자문이 큰 도움이 되었으며, 개관식에서 감사패와 명예관장 위촉장이 수여되었다.

 

▲ 세계조개박물관 오픈


임양수관장은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인 신안군의 갯벌생태계 보호를 위한 끊임없는 노력에 감명받아 자신이 소유한 전시물 중 조개・고둥 표본 대다수를 신안군에 기증하였고, 신안군은 청정바다를 품은 1004 뮤지엄파크에 세계조개박물관을 개관하여 신비한 해양생태계와 환경 보호의 중요성을 알릴 계획이다.

 

▲ 세계조개박물관 오픈


한편 개관식에 참석한 한국박물관협회 회장은 신안군의 1도 1뮤지엄 정책을 알고 있어 행사에 꼭 참석하고 싶었고, 문화와 예술에 대한 신안군의 노력에 감동하고 아름다운 세계조개박물관의 탄생에 감격하였다고 말하였다.

 

▲ 세계조개박물관 개관식 


이번 세계조개박물관의 개관으로 1004 뮤지엄파크에는 바다휴양숲공원, 1004섬 수석미술관, 수석정원, 신안새우란전시관이 운영되어 관광객에게 더욱 다양한 볼거리가 제공된다. 1004뮤지엄파크는 8월 11일부터 성인기준 1만원의 입장료를 받고, 특별 홍보기간에는 입장료의 일부를 신안상품권으로 지급할 예정이라고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100년 된 소나무 숲이 지닌 치유의 힘, 국립대관령치유의숲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