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초정클러스터 이음길 조성사업 준공

삼기저수지 등잔길 구간 내에 데크로드를 554m 연장하였고

양상국 | 기사입력 2020/07/26 [09:05]

증평군, 초정클러스터 이음길 조성사업 준공

삼기저수지 등잔길 구간 내에 데크로드를 554m 연장하였고

양상국 | 입력 : 2020/07/26 [09:05]

[이트레블뉴스=양상국 기자] 증평군이 증평읍 율리 삼기저수지 일대에 초정클러스터 이음길 조성을 완료했다. 초정클러스터 이음길 조성은 좌구산을 청주 초정리와 연계하는 문화관광벨트를 구축하는 사업이다. 군은 작년부터 2년 동안 18억원을 들여 삼기저수지 등잔길을 보강했다. 삼기저수지 등잔길 구간 내에 데크로드를 554m 연장하였고, 경관조명을 설치했다. 삼기저수지 내 목교를 교체해 안전성 또한 강화하였다.

 

▲ 초정클러스터 이음길 조성사업 준공


삼기저수지 기존 목교(길이 29m)는 양쪽 기초부분 높이가 달라 편심하중으로 인해 교량의 휘어짐과 흔들림이 심한 상태였다. 신규 설치한 목교는 길이 22m로 기존 목교와 달리 내구성이 높은 H형강을 사용하고 교량의 흔들림을 없앴다. 11월까지 일부구간에 경관조명을 추가로 설치해 야간에도 안전하게 산책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한다.

 

▲ 초정클러스터 이음길 조성사업 준공


좌구산휴양랜드 초입에 위치한 삼기저수지 둘레길인 3㎞ 등잔길은 매년 12만명 넘는 사람이 찾는 등 주말 산책 명소이다. 이번 사업으로 걷기 좋은 길의 명성을 이어갈 것으로 전망된다. 증평군 휴양공원사업소장은 위험한 목교를 철거하였고, 삼기저수지 등잔길 데크로드 연장을 통해 보행자가 차도로 걸어 다니는 것을 최소화해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했다고 전했다. 한편, 작년 6월 청주시와 증평군은 지역발전투자협약 시범사업 협약식에서 초정클러스터 관광육성 사업을 통해 청주초정에서 증평 좌구산으로 이어지는 체류형 관광지를 구축하기로 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11월의 국유림 명품숲, 봉화군 우구치리 낙엽송숲 선정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