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무안 황토 갯벌 축제 전격 취소

개최 여부를 심도 있게 검토한 결과 축제를 전격 취소하기로

이소정 | 기사입력 2020/04/22 [07:29]

제8회 무안 황토 갯벌 축제 전격 취소

개최 여부를 심도 있게 검토한 결과 축제를 전격 취소하기로

이소정 | 입력 : 2020/04/22 [07:29]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전남 무안군과 무안군 축제 추진위원회는 6월 개최 예정이었던 제8회 무안 황토 갯벌 축제 개최 여부를 심도 있게 검토한 결과 축제를 전격 취소하기로 결정했다고 한다. 군과 추진위의 이 같은 결정은 코로나19 확산세가 다소 누그러지고 있지만 아직 안심할 단계가 아니고 축제에 투입되는 예산을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자영업자, 취약계층 등에 지원하고자 하는 판단에서이다. 무엇보다 본격적인 농번기를 앞두고 영농 일손이 절대적으로 부족한 상황에서 축제 개최가 적절치 않아 불가피하게 축제 취소를 결정하게 됐다고 전했다.

 

▲ 무안황토갯벌랜드 전경 _ 무안군  


축제 추진위원장은 축제를 통해 지역특산품을 홍보하고 청정 갯벌에서 누릴 수 있는 다채로운 체험 행사로 가족 단위 관광객 참여를 유도할 예정이었으나 군민과 관광객들의 안전과 지역경제 회생을 위해 축제를 취소할 수밖에 없었다 며 아쉬움을 전했다.

 
한편 군은 갯벌 축제 예산 5억원을 코로나19 대응 지원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사업에 재편성해 군민 안전과 지역경제 위기상황 극복에 사용하기로 했다. 또한 올해 개최 예정이었던 초의선사 탄생문화제와 군민의 날 행사를 취소하고 아동보육과 취약계층을 위한 긴급생활비 54억원, 소상공인 경영안정 자금 50억원 등 172억원의 추경예산을 긴급 편성해 지역경제 안정화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저수지에 깃든 삶과 향수를 느낄수 있는 제천 의림지역사박물관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