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광역시, 부산박물관 2월 박물관 투어 운영

피란수도 70주년 맞아, 과거와 현재를 잇는 기억의 공간으로 박물관 소개

이형찬 | 기사입력 2020/02/21 [10:57]

부산광역시, 부산박물관 2월 박물관 투어 운영

피란수도 70주년 맞아, 과거와 현재를 잇는 기억의 공간으로 박물관 소개

이형찬 | 입력 : 2020/02/21 [10:57]

[이트레블뉴스=이형찬 기자] 부산시립박물관은 오는 26일 수요일 오후 1시 30분부터 6시까지 시민들과 함께하는 박물관 답사 프로그램인 박물관 투어를 진행한다. 2월 박물관투어는 피란수도 70주년을 맞아 부산의 과거와 현재를 잇는 기억의 공간으로 부산박물관을 비롯해 시민공원역사관과 임시수도기념관을 돌아볼 예정이다.

 

▲ 부산박물관


시민공원역사관은 6·25전쟁 발발 이후 주한미군부산기지사령부(캠프 하야리아)가 자리 잡은 곳으로 부산시민과 함께 20세기 굴곡진 한국 근현대사를 겪은 상징적 장소이다. 임시수도기념관은 6·25전쟁 시기 대통령의 관저로 사용됐으며, 전쟁의 발발과 피란민들의 생활상, 임시수도 시기 부산의 정치, 경제, 문화 등을 보여주는 옛 부산고등검찰청 검사장 관사(2012년 리모델링 후 재개관) 등과 함께 자리하고 있다.

 

▲ 임시수도기념관(봄)


부산박물관 관계자는 이번 투어를 통해 피란수도 부산의 정체성을 시민들과 함께 공유할 좋은 기회가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투어 참가는 부산시립박물관 홈페이지(http://museum.busan.go.kr/busan)에서 신청 가능하며, 선착순 40명이 되면 마감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문화체육관광부, 방한 도시관광 선도모델 육성 위한 관광거점도시 선정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