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산국립공원, 가을철 샛길 출입 등 무질서행위 집중단속

올해 적발된 불법행위의 70%가 샛길 출입 행위이며 출입금지구역

김미숙 | 기사입력 2019/11/10 [09:50]

북한산국립공원, 가을철 샛길 출입 등 무질서행위 집중단속

올해 적발된 불법행위의 70%가 샛길 출입 행위이며 출입금지구역

김미숙 | 입력 : 2019/11/10 [09:50]

[이트레블뉴스=김미숙 기자] 국립공원공단 북한산국립공원사무소(소장 박기연)는 가을 행락철이 절정에 이름에 따라 불법·무질서행위에 대해 집중 단속을 실시한다. 북한산국립공원사무소에 따르면, 올해 적발된 불법행위의 70%가 샛길 출입 행위이며 출입금지구역(샛길)으로 출입할 경우 안전사고가 발생할 우려가 있고 안전사고 발생 시 구조가 지연될 수 있으므로 샛길 출입자에 대한 단속을 대대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그 외에도 지정된 장소에서의 음주, 흡연, 취사 등 행락철 빈번히 일어나는 불법행위 적발 시 자연공원법에 의거하여 과태료가 부과되므로 탐방객의 각별히 주의가 요망된다. 북한산국립공원사무소 민웅기 자원보전과장은 소중한 국립공원의 자연자원 보호와 탐방객의 안전을 위해 반드시 지정된 탐방로 이용을 당부드리며, 불법행위 근절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노래가 만든 전설, 제천 박달재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