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박물관 에서 하룻밤자기 체험 프로그램 운영

이번 행사는 가을밤 박물관에서 즐기는 이색 체험프로그램으로

한미숙 | 기사입력 2019/11/03 [06:45]

고성박물관 에서 하룻밤자기 체험 프로그램 운영

이번 행사는 가을밤 박물관에서 즐기는 이색 체험프로그램으로

한미숙 | 입력 : 2019/11/03 [06:45]

[이트레블뉴스=한미숙 기자] 고성박물관은 오는 11월 9일 저녁 6시, 박물관은 살아있다라는 주제로 박물관에서 하룻밤 자기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번 행사는 가을밤 박물관에서 즐기는 이색 체험프로그램으로 6세~10세 유아동 및 보호자 100여명을 대상으로 한다.

▲ 고성박물관


행사는 저녁 6시부터 다음날 아침 8시까지 진행되며 박물관 옥상에서 천체망원경으로 별자리 찾기, 박물관 내 실내 캠핑, 송학동고분군 탐방, 대형스크린 영화관람, 에어바운스 타기, 전통 연 만들기, 한지공예 등 다채로운 놀이 체험프로그램으로 이뤄진다. 

 

군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평소 딱딱하게만 느껴졌던 박물관을 친근한 이미지로 변모시키고 참여가족들에게 가을날 소중한 추억을 선사할 예정이라며 최근 관광명소로 급부상한 송학동고분군 및 고성박물관의 관광자원을 활성화시키고 소가야시대를 이해하는 살아있는 교육장의 역할을 톡톡히 할 것이라고 전했다. 체험비는 무료이며 신청문의는 고성박물관(055-670-5822)로 하면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영동 도마령의 만추, 뛰어난 풍광과 정취로 눈길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