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회 현충사 달빛 아래 축제 개최

달빛 아래에서 충무공이 걷던 길을 걷다

박미경 | 기사입력 2019/09/28 [02:30]

제3회 현충사 달빛 아래 축제 개최

달빛 아래에서 충무공이 걷던 길을 걷다

박미경 | 입력 : 2019/09/28 [02:30]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문화재청 현충사관리소와 충남 아산시는 오는 10월 3일부터 5일까지 문화예술 행사로 제3회 현충사 달빛 아래 축제를 개최한다. 2017년 시작해 올해 3회차를 맞이한 이번 행사는 현충사 야간개장(오후 6~9시)을 통해 충무공 이순신 장군의 숭고한 정신을 기리고 국민에게 문화 향유 기회를 넓히고자 마련되었다. 특히, 이번 행사는 10월 문화의 달 연휴를 맞아 아산시와 공동으로 개최하여 관람객들은 가을이 깊어가는 밤, 현충사 경내에서 별빛콘서트, 힐링마당, 미니콘서트 등 세 가지 주제 아래 다양한 문화예술 행사를 즐길 수 있다.

 

▲ 현충사 달빛 아래 축제  


별빛콘서트에서는 현충사 충무문 광장에서 풍류 21, 예소, 서울국악예술단이 펼치는 현대국악 공연, 음악극(뮤지컬), 아산시무용단의 전통무용 공연이 선보인다. 힐링 마당은 이충무공 고택에서 전통차 예절을 배우고 시음도 해보는 고택정담 달빛차회를 통해 일상의 피로를 풀어보는 시간이다.

 
현충사의 은행나무 활터, 구사당에서 열리는 미니콘서트에서는 충남전통음악연구소의 국악관현악 공연, 연주자 한율의 가야금 연주, 아카펠라, 성악 등 국악과 현대음악이 자연스럽게 어우러진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또한, 행사 기간 중 주간에는 청소년을 대상으로 거북선 탁본체험과 가상현실(VR) 체험인 이순신의 바다가 교육관에서 운영된다. 이번 축제는 사전예약 없이 가족, 연인, 친구와 함께 행사 기간(10월 3∼5일) 야간개장 시간(오후 6~9시) 내에 입장하여 자유롭게 즐기면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관련기사목록
광고
국내여행
영동 도마령의 만추, 뛰어난 풍광과 정취로 눈길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