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베트남 하노이 신규 취항

일본 노선 비중 줄이고 동남아 등 중거리 중심 노선 다변화할 것

박소영 | 기사입력 2019/09/27 [08:05]

에어서울, 베트남 하노이 신규 취항

일본 노선 비중 줄이고 동남아 등 중거리 중심 노선 다변화할 것

박소영 | 입력 : 2019/09/27 [08:05]

[이트레블뉴스=박소영 기자] 에어서울은 오는 12월 16일부터 베트남 하노이에 매일 한 편씩 주 7회 스케줄로 신규 취항한다. 에어서울은 하노이 신규 취항을 맞아 9월26일 오후 3시부터 특가 프로모션을 실시한다. 유류세 및 공항세를 모두 포함한 편도총액은 52,100원, 왕복총액은 104,200원이다.

 

▲ 에어서울 항공기    


탑승기간은 12월 16일부터 2020년 3월 28일까지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오는 12월 16일 하노이와 나트랑에 취항으로 기존의 다낭을 포함해 베트남 인기 도시 3개 노선을 운항하게 되면서 여행객들은 더욱 자유롭고 다채로운 여행 루트를 계획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일본 노선 비중을 계속 축소해 동남아 등 중거리 중심으로 노선을 다변화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하노이는 베트남의 수도로, 두 번째로 큰 도시이며, 다낭과 함께 베트남의 대표적인 관광 도시로 꼽힌다. 프랑스풍 건축물이 곳곳에 남아있어, 아시아의 파리라고도 불리며, 동서양을 넘나드는 이국적인 풍경으로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해외여행 관련기사목록
광고
국내여행
영동 도마령의 만추, 뛰어난 풍광과 정취로 눈길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