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 브리즈번 찾는 한국 여행객 꾸준한 상승세

브리즈번 공항이 지난 8월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8월 한 달간 브리즈번 공항을

박소영 | 기사입력 2019/09/25 [02:25]

호주 브리즈번 찾는 한국 여행객 꾸준한 상승세

브리즈번 공항이 지난 8월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8월 한 달간 브리즈번 공항을

박소영 | 입력 : 2019/09/25 [02:25]

[이트레블뉴스=박소영 기자] 호주 퀸즈랜드주의 대표도시 브리즈번을 찾는 한국인 방문객 수가 꾸준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브리즈번 공항이 지난 8월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8월 한 달간 브리즈번 공항을 통해 입국한 한국인 방문자 수는 총 9천 2백명으로 지난해 동기대비 8.8% 증가했다. 8월말까지 집계된 연간 방문객 수 또한 10만 5,900명으로, 전년대비 7.7% 성장을 기록해 꾸준한 증가를 보이고 있다.

 
브리즈번은 빼곡한 건물로 가득한 일반 다른 도시들과는 달리 예술과 자연이 잘 어우러진 곳으로, 호주의 여유로운 라이프스타일을 가장 잘 느끼고 경험할 수 있어 취향대로 여행하는 개별 자유여행객에게 더욱 사랑 받고 있다.

 

▲ 호주 브리즈번


브리즈번 골목 골목을 발길 닿는 대로 걷다 보면 자연스레 시선을 끄는 감각적인 레스토랑은 물론 호주의 진한 커피맛을 즐길 수 있는 로컬 카페, 인테리어 소품샵 등을 마주하게 된다. 특히 브리즈번에는 퀸즈랜드 현대미술관(GOMA), 퀸즈랜드 퍼포밍 아트 센터(QPAC)등 다양한 문화공간이 자리해있어 여행 중 재미있는 전시와 공연을 즐길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도심에서 벗어나 한가로이 해변가 산책을 원한다면 브리즈번에서 차로 약 한 시간이면 닿는 호주 퀸즈랜드주의 또 다른 대표 휴양지 골드코스트 또는 선샤인 코스트로 당일 여행을 떠나도 좋다. 

 
한편, 다가오는 겨울철 여행 성수기 시즌에 맞춰 대한항공에서는 주 4회 운항 중인 인천-브리즈번 직항 노선을 오는 11월부터 내년 3월까지 매일 운항한다. 증편 운항하는 이 기간은 브리즈번의 여름으로, 야외 액티비티를 즐기기에 제격이다. 호주 퀸즈랜드주 관광청_사진제공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해외여행 관련기사목록
국내여행
문화체육관광부, 방한 도시관광 선도모델 육성 위한 관광거점도시 선정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