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 청안면, 맨발숲길 메밀꽃 장관

명품 벚꽃길 이어 또 하나의 지역명소로 떠올라

이소정 | 기사입력 2019/09/19 [08:21]

괴산군 청안면, 맨발숲길 메밀꽃 장관

명품 벚꽃길 이어 또 하나의 지역명소로 떠올라

이소정 | 입력 : 2019/09/19 [08:21]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완연한 가을 날씨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충북 괴산군 청안면 읍내리 소재 문방천 맨발숲길에 활짝 핀 메밀꽃이 장관을 이루고 있다. 이번에 만개한 메밀꽃밭은 청안면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가 지난 5월 1만4천㎡에 달하는 문방천 맨발숲길에 직접 심은 것으로 청안이 자랑하는 봄철 명품 벚꽃길에 이어 또 하나의 지역 명소로 떠오르고 있다.

 

▲ 청안 문방천 맨발숲길 메밀꽃


높고 푸른 가을하늘과 어우러진 하얀 메밀꽃은 주변 한운사기념관, 동헌, 300년 수령의 회화나무와 함께 명품 관광명소로서 관광객과 지역주민들을 유혹하고 있다. 청안면 새마을지도자연합회장은 우리 고장에 아름다운 가을 추억과 휴식 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메밀꽃밭을 조성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청안면이 보다 아름다운 마을로 발전할 수 있도록 마을 가꾸기에 적극 힘쓰겠다고 전했다.

 

▲ 청안 문방천 맨발숲길 메밀꽃


오는 10월 12일부터 13일까지 이틀간 청안면 소재 한운사기념관 일원에서 우리나라 대표 극작가인 한운사 선생을 기리는 제1회 한운사예술제가 열린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관련기사목록
광고
국내여행
한국 문학의 정취가 묻어나는 감성 여행지
1/3
놀GO 많이 본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