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유배문학관, 추석맞이 달달한가위 열린다

연휴기간, 유배문학관 입구를 초대형 LED 슈퍼문이 밝혀

김미숙 | 기사입력 2019/09/10 [08:06]

남해유배문학관, 추석맞이 달달한가위 열린다

연휴기간, 유배문학관 입구를 초대형 LED 슈퍼문이 밝혀

김미숙 | 입력 : 2019/09/10 [08:06]

[이트레블뉴스=김미숙 기자] 남해유배문학관이 이달 12일부터 15일까지 3일간(추석당일 휴관) 추석맞이 달달한가위를 진행한다. 먼저 문학관 입구에 초대형 LED 슈퍼문 에어조형물이 설치돼 추석 연휴동안 낮과 밤을 환하게 밝힐 예정이다. 주변에는 그네타기, 대형 윷놀이, 제기차기, 굴렁쇠, 상모돌리기, 투호놀이 등 민속놀이를 체험해 볼 수도 있다. 

 

▲ 남해유배문학관 한가위


또 문학관 로비에서는 달 포토존과 달에게 소원을 빌 수 있는 소원판이 준비됐며, 다목적강당에는 행사기간 매일 오후 2시 달을 소재로 한 가족영화를 상영한다.

이밖에도 행사기간 한복을 입고 방문하는 관람객은 무료입장, 삼대(三代)가 함께 온 가족 관람객에게는 무료 사진촬영, 어린이들은 보름달 모양의 달고나 증정 등 달달한 이벤트가 풍성하게 준비되어 있다. 모든 행사는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강화의 직물 역사를 품은 핫 플레이스, 소창체험관과 조양방직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