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 도라전망대에 사색의 길 조성

연간 62만명의 관광객이 방문하는 도라전망대에 108m 길이

한미숙 | 기사입력 2019/09/06 [09:40]

파주 도라전망대에 사색의 길 조성

연간 62만명의 관광객이 방문하는 도라전망대에 108m 길이

한미숙 | 입력 : 2019/09/06 [09:40]

[이트레블뉴스=한미숙 기자] 파주시는 연간 62만명의 관광객이 방문하는 도라전망대에 108m 길이의 사색(思索)의 길을 조성했다. 파주시 도라전망대는 꾸준히 국내·외 관광객이 증가하고 있으며 특히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DMZ 방문과 미-북 정상 만남으로 고령 실향민들의 DMZ 방문이 더욱 늘어나고 있다.

 

▲ 도라전망대 _ 파주시


이에 시는 주요 평화 관광지 중 한 곳인 도라전망대에 사색의 길을 조성해 볼거리를 제공하게 됐으며 주차장에서 신축 도라전망대로 이동하는 108m 구간을 도보로 걷는 사색(思索)의 길로 조성했다.

 
현재 신축 도라전망대를 관람하기 위해선 100여m 언덕길을 올라가야 하며 시는 해당 전체 구간에 안개 분무(쿨링포그시스템)와 파주의 아름다운 전경 사진 등을 설치해 방문객이 걸으면서 주변 경관을 보고 건강도 챙길 수 있도록 만들었다. 또한 장애인과 노약자들이 접근하기 쉽도록 추가적인 시설을 설치할 계획이다.

 

▲ 도라전망대에 108m 구간 사색의 길 조성    


파주시 관광사업소장은 지속적인 아이디어 공모를 통해 사색(思索)의 길이 다시 찾고 싶은 곳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관련기사목록
광고
국내여행
영동 도마령의 만추, 뛰어난 풍광과 정취로 눈길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