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군, 추석 연휴 주요 관광지 정상 운영

경남 남해군이 추석 연휴기간 지역을 방문할 향우 및 관광객들을

이형찬 | 기사입력 2019/09/03 [06:04]

남해군, 추석 연휴 주요 관광지 정상 운영

경남 남해군이 추석 연휴기간 지역을 방문할 향우 및 관광객들을

이형찬 | 입력 : 2019/09/03 [06:04]

[이트레블뉴스=이형찬 기자] 경남 남해군이 추석 연휴기간 지역을 방문할 향우 및 관광객들을 위해 추석 당일을 제외하고 주요 관광지 대부분을 정상 운영한다. 추석인 13일을 제외하고 운영되는 시설은 이순신순국공원, 남해유배문학관, 독일마을 파독전시관, 국제탈공연예술촌, 남해바래길작은미술관, 노량대교 홍보관, 나비생태공원 등이다.

 

▲ 사자탈이 반기는 남해국제탈공연예술촌  _ 관광공사


특히 원예예술촌, 해오름예술촌, 노량 충렬사는 추석 연 기간 중 휴관 없이 모두 정상 운영된다. 군 관계자는 추석 연휴기간 중 남해군을 찾는 귀성객과 관광객들이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시설 정상운영과 함께 관광안내소 운영, 문화관광해설사 배치 등 다양한 편의 제공에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전했다.

 

▲ 독일마을의 이국적인 풍경  _ 관광공사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강화의 직물 역사를 품은 핫 플레이스, 소창체험관과 조양방직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