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 여문문화의거리 에서 펼쳐지는 썸머 樂페스티벌

통기타·락밴드 공연, 프리마켓, 물총싸움, 낚시놀이 등

김미숙 | 기사입력 2019/08/19 [09:18]

여수 여문문화의거리 에서 펼쳐지는 썸머 樂페스티벌

통기타·락밴드 공연, 프리마켓, 물총싸움, 낚시놀이 등

김미숙 | 입력 : 2019/08/19 [09:18]

[이트레블뉴스=김미숙 기자] 여름밤 락밴드 공연을 즐길수 있는 썸머 樂페스티벌이 오는 24일 오후 4시부터 여수 여문문화의 거리에서 열린다. 썸머 樂페스티벌은 엠존, 무음밴드. 톰밴드, 밴드 죠, 해인밴드, 콩코드유니버스, 헤비게이지 등 전국의 수준급 밴드가 참여해 낭만과 감동을 선사한다. 올해는 특히 그댄 봄비를 무척 좋아하나요를 불러 많은 인기를 얻은 배따라기 양현경 씨의 무대도 마련돼 있다.

▲ 여수 여문문화의거리 썸머 락페스티벌 포스터


이와 함께 현장에는 수공예품과 간식 등을 판매하는 프리마켓이 문을 열고, 캘리그라피, 비눗방울 등 다양한 체험부스도 마련된다. 워터그라운드에서 펼쳐지는 물총싸움, 낚시놀이 등도 빼놓을 수 없는 재미 중 하나다. 프리마켓 판매자들이 기부한 물품으로 구성된 기부럭키박스도 눈길을 끈다. 판매 수익금은 지역 복지시설 등에 기부한다고 한다. 추진위원회 위원장은 여문지역의 랜드마크인 樂페스티벌에 오셔서 신나는 공연에 흠뻑 빠져 시원한 여름날의 추억을 함께 만들어 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관련기사목록
광고
국내여행
영동 도마령의 만추, 뛰어난 풍광과 정취로 눈길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