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령산자연휴양림 개장

물놀이장 및 주변 목재데크 쉼터, 저렴한 주차료와 입장료만 내면 무료

이소정 | 기사입력 2019/08/01 [06:11]

축령산자연휴양림 개장

물놀이장 및 주변 목재데크 쉼터, 저렴한 주차료와 입장료만 내면 무료

이소정 | 입력 : 2019/08/01 [06:11]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경기도 산림환경연구소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남양주시 수동면 소재 축령산자연휴양림 내 야외 물놀이장을 8월 25일까지 운영한다. 축령산자연휴양림은 서울에서 약 1시간 거리에 위치한데다 물놀이장의 경우 저렴한 입장료와 주차료만 내고 이용할 수 있어 매년 수도권 가족단위 방문객들의 알뜰 휴가지로 유명하다. 이곳에는 어린이들이 안전하게 물놀이를 즐길 수 있는 물놀이장, 가족들이 나무 그늘에서 휴식을 취할 수 있는 목재데크 쉼터 등 다양한 시설들을 갖추고 있다.

▲ 축령산 자연휴양림  


이 밖에도 다양한 등산로와 숙박시설은 물론, 주변에는 60~70년생의 아름드리 잣나무림이 있어 현대인들의 지친 심신을 달래기 위한 최적의 장소다. 인근에는 경기도잣향기푸른숲, 물맑음수목원, 아침고요수목원 등 다양한 명소들이 위치해 있다.

 
도 산림환경연구소는 방문객들이 안전하고 깨끗한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안전관리요원을 배치하고, 물놀이장에 대한 청소를 수시로 실시한다. 물놀이장 이용가능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로, 입장료는 성인 1,000원, 청소년 600원, 군인 600원, 12세 이하 어린이는 300원이다.

물놀이장 주변에서 모기장 설치는 가능하나, 텐트 설치와 취사행위는 금지된다. 입장료만 내면 물놀이장과 목재 데크 쉼터는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단, 휴양림 내 숙박시설과 야영데크를 이용하길 원할 경우 경기농정 홈페이지를 통해 별도의 사전 예약절차를 밟아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문화체육관광부, 광복절 맞아 나만의 광복절 역사여행 10선 선정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