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 좌구산 썰매장, 오는 20일 재개장

점검을 비롯해 운영 요원 대상 안전교육을 마쳤다

박미경 | 기사입력 2019/07/16 [01:50]

증평 좌구산 썰매장, 오는 20일 재개장

점검을 비롯해 운영 요원 대상 안전교육을 마쳤다

박미경 | 입력 : 2019/07/16 [01:50]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증평군은 좌구산 썰매장이 오는 20일 재개장한다. 군은 튜브이송기, 동시출발대 등 시설물의 정상 작동 여부에 대한 점검을 비롯해 운영 요원 대상 안전교육을 마쳤다. 수질검사와 환경정비를 통해 이용객이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는 환경도 마련했다. 휴게 쉼터와 어린이들이 즐길 수 있는 트램펄린도 추가했다. 좌구산 썰매장은 길이 총연장 82m, 폭 12m로 6명이 동시에 출발할 수 있다.

 

▲ 증평 좌구산 썰매장


여름에는 양쪽 라인에 설치된 스프링클러에서 시원한 물줄기가 뿜어져 나와 무더위를 떨칠 수 있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이용이 가능하며 월요일은 휴무다. 요금은 입장료 포함 성인 1만 원, 청소년(7∼18세) 8천원, 유아(4∼6세) 2천 원이다.

증평군민과 20인 이상 단체, 휴양랜드 숙박객 및 가족친화인증기업은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지난 2017년 개장한 좌구산 썰매장은 사계절 이용이 가능한 시설로 지난해만 7천471명이 찾는 등 이용객의 발길이 끊어지지 않고 있다. 군휴양공원사업소장은 남녀노소 구분 없이 즐겁고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관련기사목록
광고
국내여행
노래가 만든 전설, 제천 박달재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