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백 매봉산 풍력발전단지 관광객 수용 종합대책수립, 손님맞이 준비에 분주하다

바람의 언덕으로 널리 알려진 매봉산 풍력발전단지는 한여름 고랭지 배추밭의 녹음

김미숙 | 기사입력 2019/07/12 [03:32]

태백 매봉산 풍력발전단지 관광객 수용 종합대책수립, 손님맞이 준비에 분주하다

바람의 언덕으로 널리 알려진 매봉산 풍력발전단지는 한여름 고랭지 배추밭의 녹음

김미숙 | 입력 : 2019/07/12 [03:32]

[이트레블뉴스=김미숙 기자] 태백시가 여름철 관광성수기에 대비해 매봉산 풍력발전단지 관광객 수용 종합대책을 수립하고, 손님맞이 준비에 분주하다. 바람의 언덕으로 널리 알려진 매봉산 풍력발전단지는 한여름 고랭지 배추밭의 녹음과 무더위를 잊게 하는 시원한 바람이 어우러져 해마다 많은 관광객들이 발걸음하고 있다.

▲ 매봉산 풍력발전단지


시는 여름 휴가철과 제4회 태백 한강·낙동강 발원지 축제 기간에 맞춰 방문객들이 급증할 것에 대비, 오는 13일(토)부터 8월 11일(일)까지 무료 셔틀버스를 운행한다. 셔틀버스는 삼수령 주차장에서 매봉산 전망대까지 운행하며, 차량통제 전문 인력과 공무원이 배치되어 관광객들에게 주차 안내 및 셔틀버스 탑승을 지원하게 된다.

▲ 매봉산 풍력발전단지 


시 관계자는 매봉산 풍력발전단지 아래쪽은 고랭지 배추 작업이 한창인 관계로 영농회의 많은 협조를 받고 있다.며, 농가의 피해를 최소화하고, 관광객들의 편의를 도모할 수 있도록 셔틀버스와 농가 작업차량 외 진입차량 통제, 불법 주정차 단속, 차량 통행 안내에 만전을 기하겠다 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증평군 한남금북정맥 최고봉 좌구산 자락에 자리한 관광단지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