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국민 여가 캠핑장 임시개장

이용자의 만족도 증대와 미비점 보완을 위해 6월 말부터 임시개장

이소정 | 기사입력 2019/06/28 [08:18]

영암군, 국민 여가 캠핑장 임시개장

이용자의 만족도 증대와 미비점 보완을 위해 6월 말부터 임시개장

이소정 | 입력 : 2019/06/28 [08:18]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영암군은 국립공원 월출산과 기찬랜드, 기찬묏길 등과 연계한 군 국민 여가 캠핑장이 2016년 12월 공사를 착수한 후 2년여 만에 공사 완료돼 이용자의 만족도 증대와 미비점 보완을 위해 6월 말부터 임시개장을 하고 내달 13일 기찬랜드 개장일 맞춰 정식 개장을 할 계획이다.

▲ 국민여가 캠핑장 임시 개장


캠핑장은 국비 10억 원과 군비 21억 원 등 총사업비 31억을 투자해 월출산 자락에 조성한 캠핑장으로 캠핑사이트 33면 대형 56㎡(8*7) 11면, 중형 35㎡(7*5) 16면, 소형 20㎡(5*4) 6면과 전기, 수도, 샤워시설 등 편의시설을 마련했다. 또한 지리적으로 월출산국립공원, 기찬랜드와 지근거리에 있는 이점이 있고 사색과 휴식공간조성을 위해 각 영지가 독립형으로 구성돼 이용객의 사생활 보호는 물론 자연 속에서 조용한 힐링을 누릴 수 있는 공간이다.


군 관계자는 군 국민 여가 캠핑장은 호남의 소금강 월출산 자락에 독립형 영지로 캠핑장이 조성돼 복잡한 도시 생활을 떠나 힐링을 원하는 캠핑족들에게 기찬묏길과 기찬랜드, 월출산 산행 등 취향에 따라 여가를 즐길 수 있는 최적에 장소다라고 설명하면서 캠핑장 이용객에게 휴식하며 쉴 수 있는 장소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서천군, 송림 솔바람 길에 찾아온 반가운 얼굴 맥문동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