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꽃과 향기가 가득한 기찬묏길 향기숲 조성

호남의 소금강(小金剛)이라 불리는 월출산 기슭을 따라

박미경 | 기사입력 2019/06/22 [10:18]

영암군, 꽃과 향기가 가득한 기찬묏길 향기숲 조성

호남의 소금강(小金剛)이라 불리는 월출산 기슭을 따라

박미경 | 입력 : 2019/06/22 [10:18]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전남 영암군은 2018년부터 4개년 계획으로 기찬묏길 향기숲 조성사업을 중점 추진하고 있다. 군은 호남의 소금강(小金剛)이라 불리는 월출산 기슭을 따라 지상의 기를 모아 하늘로 솟구치는 형국으로 조성된 기찬 묏길의 숲을 단계적으로 확대해 월출산이 가지고 있는 천혜의 비경을 재조명할 수 있는 명품 탐방로로 재조성할 계획이라고 한다.

▲ 기찬묏길


2018년부터 올해까지 동백, 산딸, 산수유, 산벚, 목서류 등 꽃과 향기가 가득한 자생 수종 위주로 3만주 식재를 완료했으며 2020년 이후로는 야생화 군락지 등 특색 있는 경관을 조성해 지역민과 관광객에게 아름다운 볼거리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 기찬묏길 산책길


군 관계자는 이번 기찬묏길 향기숲 조성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해 최근 지역의 새로운 소득원으로 관심을 끄는 양봉, 산림관광산업 육성을 위한 새로운 모델로서 방향을 제시하겠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증평군 한남금북정맥 최고봉 좌구산 자락에 자리한 관광단지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