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사 상 미술관 개관 오는 27일로 연기

신안군은 고 김대중 전 대통령의 고향 하의도에서 13일 예정 되었던

양상국 | 기사입력 2019/06/12 [09:48]

천사 상 미술관 개관 오는 27일로 연기

신안군은 고 김대중 전 대통령의 고향 하의도에서 13일 예정 되었던

양상국 | 입력 : 2019/06/12 [09:48]

[이트레블뉴스=양상국 기자] 신안군은 고 김대중 전 대통령의 고향 하의도에서 13일 예정되었던 천사상(天使像) 미술관의 개관식을 오는 27일로 연기한다. 신안군수는 이희호 여사 서거의 급보를 받고 지금은 사랑과 평화를 위해 평생을 바치신 이희호 여사를 마음 깊이 추모할 때라며 장례기간 예정되었던 개관식 행사 취소를 결정하였다. 한편 천사상 미술관은, 고 김대중 전 대통령의 고향인 하의도에서 섬 전체(34.63㎢)를 배경삼아 318점의 천사조각상과 3점의 기념조형물로 조성된 울타리 없는 미술관이다.

▲ 천사상 미술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문화체육관광부, 광복절 맞아 나만의 광복절 역사여행 10선 선정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