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새물공원 인공암벽장 개장

2019 안양시장배 전국 스포츠클라이밍 대회도 함께

한미숙 | 기사입력 2019/05/17 [09:46]

안양시, 새물공원 인공암벽장 개장

2019 안양시장배 전국 스포츠클라이밍 대회도 함께

한미숙 | 입력 : 2019/05/17 [09:46]

[이트레블뉴스=한미숙 기자] 안양 새물공원 인공암벽장 개장식과 이를 기념하는 2019 안양시장배 전국 스포츠클라이밍 대회도 함께 열린다. 안양시가 16억원을 들여 시공한 새물공원 인공암벽장은 높이 18m에 벽면이 7백판(1m×1m)에 이른다. 스피드 벽면이 있고 난이도에 따른 초급, 중급, 고급으로 나누어져 있으며 바닥은 안전과 미관을 고려해 컬러색상 고무 칩으로 깔렸다.

 

 

특히 인공암벽장은 기존 하수처리장의 굴뚝을 리모델링한 시설물로 마치 거대한 예술작품을 연상케 한다. 개장식과 함께 이곳에서 개최되는 2019 안양시장배 전국 스포츠클라이밍 대회에는 선수와 임원 220여명이 참여하며 경기도 대표선발전도 겸한다. 


우리나라 암벽등반 국가대표로서 클라이밍 여제라는 별칭이 있는 김자인 선수가 대회장을 찾아 시범등반을 벌일 예정이다. 인공암벽장이 들어선 새물공원은 하수처리시설을 지하화하고 지상에는 대규모 공원이 들어선 친환경 공간이다.

국내는 물론 세계적으로도 드문 친환경 방식의 시설로서 안양의 새로운 명소가 될 것이 기대된다. 안양시장은 새물공원에는 인공암벽장뿐 아니라 산책로, 축구장, 테니스장, 족구장 등의 시설을 갖추고 있다며 시민들의 많은 이용을 권장함과 아울러 클라이밍 대회의 성공적 개최를 기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잡동사니 관련기사목록
광고
국내여행
노래가 만든 전설, 제천 박달재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