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녕 우포잠자리나라 5월 1일부터 유료화 운영

잠자리 보고 잡고 만지고, 자연생태학습의 새로운 장을

이형찬 | 기사입력 2019/04/22 [14:50]

창녕 우포잠자리나라 5월 1일부터 유료화 운영

잠자리 보고 잡고 만지고, 자연생태학습의 새로운 장을

이형찬 | 입력 : 2019/04/22 [14:50]

[이트레블뉴스=이형찬 기자] 창녕군은 우포잠자리나라를 새롭게 단장하고 오는 5월 1일부터 유료화해 관광객을 맞이한다고 전했다. 우포잠자리나라는 다양한 잠자리 성충과 유충은 물론 물벼룩, 깔따구 등 먹이와 천적까지 체험할 수 있는 국내 최초의 잠자리 체험관이다.

▲ 우포잠자리나라 유료개관


우포늪에 서식하는 잠자리와 곤충 등을 테마로 해 잠자리 알과 비슷한 씨앗을 비교해 볼 수 있는 부화관 운영, 어둠속에서 손전등을 들고 잠자리 우화장면 및 숨 쉬는 항아리 속 다양한 생물 관찰, 우포늪 생태사진 전시, 잠자리 유충의 생활형태 관찰, 잠자리 유충 먹이주기 체험, 잠자리 먹이 및 천적 등을 관찰 할 수 있다.


생물에 대한 관심과 이해를 높이기 위해 각 구간마다 미션을 수행하면서 재미있게 관찰 및 체험을 할 수 있도록 구성했으며 관람료는 체험요금을 포함해서 어린이 5천 원, 어른 8천 원으로 결정해 운영할 계획이다. 군은 유료화를 통해 보다 많은 볼거리와 체험거리를 준비해 다시 가보고 싶은 곤충생태체험장으로 자리매김할 준비를 하고 있다.


창녕군수는 누구나 어린 시절 잠자리를 잡으러 뛰어다니던 추억이 있을 것이라며 어린이들이 잠자리와 여러 곤충들을 체험하고 자연의 소중함과 아름다운 추억을 담아가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군은 우포잠자리나라 개관으로 우포늪·산토끼노래동산·우포 생태체험장·우포생태촌을 연계한 친환경 관광자원 구축으로 관광객 유치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고 친환경생태도시의 기틀을 마련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함안 강나루생태공원 청보리밭 사진 콘테스트 개최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