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 2019 박물관 길위의 인문학 프로그램 개강

오는 6월 22일까지 매주 토요일 운영. 셔틀버스 운행

이소정 | 기사입력 2019/04/22 [08:40]

고흥군, 2019 박물관 길위의 인문학 프로그램 개강

오는 6월 22일까지 매주 토요일 운영. 셔틀버스 운행

이소정 | 입력 : 2019/04/22 [08:40]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고흥군은 지난 20일 관내 학생들에게 인문학과 예술을 접목시킨 문화예술 프로그램으로 2019년 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을 분청문화박물관에서 개강하였다. 

▲ 2019년 박물관 길위의 인문학 프로그램


이번 프로그램은 분청문화박물관에서의 하루라는 주제로 고흥군 내 초등학생 4·5·6학년 학생 50여명이 신청하여 높은 관심을 보인 가운데 고흥의 역사·문화, 분청사기, 설화를 주제로 한 교육·체험 프로그램의 인문학적 접근을 통해 관내 청소년들에게 고흥의 문화유산에 대한 관심을 유발하고, 진로탐색 기회를 제공하였으며, 오는 6월 22일까지 10주에 걸쳐 매주 토요일에 운영되며 군에서는 학생들의 편의를 위해 셔틀버스를 운행한다.


군 관계자에 따르면 길 위의 인문학 프로그램을 통해 관내 초등학생들이 고흥의 역사·문화, 분청사기, 설화를 통해 인문학적 소양을 기르고, 우리 선조들의 뛰어난 지혜를 배울 수 있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함안 강나루생태공원 청보리밭 사진 콘테스트 개최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