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공주 순환형 시티투어 신규노선 개편 운영

20일부터 세종시외버스터미널·공주 신관공원 포함 노선 개편

양상국 | 기사입력 2019/04/19 [06:18]

세종-공주 순환형 시티투어 신규노선 개편 운영

20일부터 세종시외버스터미널·공주 신관공원 포함 노선 개편

양상국 | 입력 : 2019/04/19 [06:18]

[이트레블뉴스=양상국 기자] 세종특별자치시는 세종-공주 순환형 시티투어운영 1주년을 맞아 오는 20일부터 관광객 선호도가 높은 신규 관광지를 중심으로 노선을 일부 개편해 운영한다. 그동안 세종-공주 순환형 시티투어는 산림박물관을 환승역으로 지정해 세종시와 공주시에서 각각의 구간을 운행해왔다. 올해 1주년을 맞아 개편된 노선은 이용이 저조한 세종시 조세박물관과 산림박물관을 제외하고, 외래 관광객을 위해 세종고속시외버스터미널을 추가했으며, 공주시의 신관공원을 새롭게 편성했다.

▲ 시티투어 홍보리플릿 앞면


시티투어는 조치원역을 출발해 도담동 싱싱장터, 호수공원(대통령기록관, 국립세종도서관), 세종고속시외버스터미널, 공주 석장리 박물관, 금강신관공원, 공산성, 송산리고분군, 공주역을 환승 없이 왕복 운행한다. 이용요금은 하루 기준 성인은 5,000원, 초·중·고 및 단체(20인 이상)와 어르신(경로우대자)·장애인은 3,000원으로 기존과 동일하다.

▲ 시티투어 홍보리플릿 뒷면    


세종-공주 순환형 시티투어는 주말과 공휴일에 이용할 수 있으며,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 10분까지 하루 8차례 왕복 운행된다. 세종시의 대표축제인 세종축제와 공주시의 구석기축제, 백제문화제기간에는 이용요금을 2,000원으로 할인해 운영할 계획이라고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증평군 한남금북정맥 최고봉 좌구산 자락에 자리한 관광단지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