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반도의 둘레 잇는 초장거리 인천 중구 코리아둘레길

남해안-서해안 노선에 해당해 이번에 발표된 인천지역은 남동구

한미숙 | 기사입력 2019/01/25 [07:10]

한반도의 둘레 잇는 초장거리 인천 중구 코리아둘레길

남해안-서해안 노선에 해당해 이번에 발표된 인천지역은 남동구

한미숙 | 입력 : 2019/01/25 [07:10]

인천 중구는 한반도의 둘레를 잇는 초장거리 걷기 여행길인 코리아둘레길 인천 노선에 최종 선정됐다. 문화체육관광부에서 2016년부터 추진한 코리아둘레길 사업 중 남해안-서해안 노선에 해당해 이번에 발표된 인천지역은 남동구(소래포구), 연수구(백제 사신길)를 거쳐 중구의 갯골 수로, 개항장, 차이나타운, 동화마을, 자유공원, 답동성당을 지나 동구, 서구, 강화군으로 연결되는 노선이다.

▲ 인천 중구 코리아 둘레길 선정  


코리아둘레길은 옛 사해연로(영토 가장자리를 길로 연계하는 개념)를 재현하기 위해 이미 조성된 걷기 여행길을 네트워크 함으로써 코리아둘레길을 문화관광브랜드로 구축하고 지역 간 연계 및 관광 활성화를 도모하고자 추진하는 사업으로 관광콘텐츠 발굴 및 프로그램 개발, 이용자 중심 안내정보체계 구축, 환경개선, 관련 법 제도적 지원체계 정비 등을 추진하게 된다.

최초 2016년 인천지역의 코리아둘레길은 한남정맥 숲길 구간인 남동구를 중심으로 노선이 계획됐으나 인천의 역사와 가치를 대표하고 해양도시 인천을 체험할 수 있으며 다양한 문화관광자원이 밀집되고 접근성이 뛰어난 중구 도심 구간반영을 요청하게 되면서 한남정맥 구간과 도심 구간에 대한 지자체 간 경쟁이 발생했다. 이로 인해 실무회의, 전문가 모니터링, 지역협의회를 거쳐 최종적으로 민간추진협의회에서 한남정맥 숲길과 도심 구간을 경유하는 절충노선을 설정하게 됨으로써 중구가 최종 포함되게 된 것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광양와인동굴, 리뉴얼 마치고 재개장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