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속리산 단풍과 함께 즐기는 3가지 축제

속리산 국립공원을 보유하고 있는 보은군에 많은 관광객이

김미숙 | 기사입력 2018/10/02 [00:57]

속리산 단풍과 함께 즐기는 3가지 축제

속리산 국립공원을 보유하고 있는 보은군에 많은 관광객이

김미숙 | 입력 : 2018/10/02 [00:57]

단풍철을 맞아 속리산 국립공원을 보유하고 있는 보은군에 많은 관광객이 방문한다. 이달 보은군에서는 군을 찾는 관광객들을 위해 오감을 만족시킬 수 있는 축제 3종을 연이어 선보인다. 먼저 이달 12일부터 21일까지 충청북도 농산물 판매 분야 대표축제로 선정된 5천만이 함께 즐기는 2018보은대추축제가 개최된다.

 

▲ 보은대추축제


군은 관광객의 오감을 만족시킬 수 있도록 청정농산물과 지역주민이 함께하는 문화예술공연, 옛날의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전통놀이체험과 홍진영, 금잔디, 김완선, 박남정, 남진, 조성모 등 국내 정상급 가수들의 축하 공연 등이 10일 내내 넉넉히 준비했다.

두 번째로 보은대추축제 기간 중인 18일부터 19일까지 이 지역 출신의 천재 시인 오장환을 기리는 제23회 오장환문학제가 개최된다. 특히 올해는 오장환 시인이 탄생한 지 100주년이 되는 해로 오장환의 시 세계를 감상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예년보다 더욱 많이 준비했다. 이중 창작 판소리 마당극 나요, 오장환이요와 오장환 탄생 100주년 특별전시관 운영, 시인과 함께하는 문학기행 등이 기대되는 프로그램으로 가을밤 단풍이 물든 대추축제장을 찾은 관광객이라면 색다른 경험을 할 수 있을 것이다.

 

▲ 속리축전


마지막으로 역사와 전통이 있는 제41회 속리축전이 26일부터 28일까지 속리산잔디공원 일원에서 개최된다. 속리축전은 신라시대 중사로 국행제로 지낸 천왕봉 산신제와 관련된 역사적 사실을 바탕으로 산신을 모시는 영신제와 본행사인 산신제 그 뒤풀이 행사인 송이놀이를 바탕으로 10여 가지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1천58명분의 산채비빔밥 체험행사가 대표프로그램으로 지역의 대표 향토음식인 산채비빔밥을 지역주민이 참여해 축제를 준비하고 관광객들과 함께 만들면서 즐기는 축제의 장을 제공할 것이다. 보은군수는 군은 수개월 전부터 이달에 개최되는 축제를 준비해 왔다며 단풍이 있고 역사가 있고 청정농산물이 있는 우리 보은군에 방문하시면 오감이 만족할 것이라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아름다운 새만금과 함께하는 겨울 힐링여행 ②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