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페루, 한국인 관광객 3만명 시대를 꿈꾸다

향후 한국인 관광객 3만명 이상 유치 위해, 미식∙예술∙어드벤처 등 다양한 콘텐츠 선보일 것

양상국 | 기사입력 2018/08/30 [06:13]

페루, 한국인 관광객 3만명 시대를 꿈꾸다

향후 한국인 관광객 3만명 이상 유치 위해, 미식∙예술∙어드벤처 등 다양한 콘텐츠 선보일 것

양상국 | 입력 : 2018/08/30 [06:13]

페루관광청이 한국 시장에서 활동을 시작한 지 벌써 5년. 페루관광청이 그간의 성과와 페루가 바라본 한국인 여행객 특징, 그리고 향후 여행 시장 전망에 대해 전했다. 페루를 찾는 한국인 여행객은 2013년 이후 꾸준히 성장세를 이어오며, 연평균 2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올해 1-4월에는 총 1만 4천 명 이상의 한국인 관광객이 페루를 방문하며, 전년 동기 대비 한국인 여행객 수가 약 38% 증가했다.

▲ 마추픽추


올 상반기 페루관광청이 발행한 2017 관심 국가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2만 9천 명 이상의 한국인이 페루를 찾은 것으로 알려졌다. 페루를 방문한 한국인 여행객 특징을 살펴보면, 수도 리마 외에 쿠스코∙이카를 가장 많이 찾았으며, 62%가 여행사 패키지 상품 이용, 57%가 4성급 이상 호텔에서 투숙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이들 여행객은 페루 현지에서 역사(95%)∙자연(74%)∙어드벤처(56%)에 이르는 다양한 테마로 체험하며, 그 외에도 전체 여행객 중 일부(30%)는 클럽, 바, 쇼핑센터, 레스토랑 등 현지 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장소를 직접 찾는 것으로 나타났다.

▲ 쿠스코 시내 전경    


페루관광청 아시아∙태평양 인바운드 투어리즘 총괄 책임자 제니퍼 피자로(Jennifer Pizarro)는 한국의 아웃바운드 시장이 크게 성장하며, 오랫동안 미지의 세계로 여겨지던 마추픽추의 나라, 페루에 대한 관심 또한 꾸준히 증가했다며, 향후 한국인 관광객 3만명 시대를 이어나가고자, 미식∙예술∙어드벤처 등의 다양한 콘텐츠를 확장해 선보여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페루관광청 _ 사진제공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해남 땅끝마을 맴섬 일출보고 희망을 충전하세요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