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녕 우포늪, 생태와 숙박 환경성적표지 인증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산업기술원으로부터 환경성적표지(탄소발자국) 인증

이형찬 | 기사입력 2018/08/23 [00:58]

창녕 우포늪, 생태와 숙박 환경성적표지 인증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산업기술원으로부터 환경성적표지(탄소발자국) 인증

이형찬 | 입력 : 2018/08/23 [00:58]

창녕군은 우포늪 생태관광프로그램과 우포생태촌 유스호스텔이 각각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산업기술원으로부터 환경성적표지(탄소발자국) 인증을 취득했다. 환경성적표지 탄소발자국은 제품 및 서비스의 환경성 제고를 위해 원료의 채취, 생산, 수송·유통, 사용·폐기 등 모든 과정에서 발생하는 온실가스 배출량을 CO2 양으로 환산해 계량화하여 표시하는 제도이다. 환경부는 2009년부터 기업제품에 대해 환경성적표지 인증을 하였으나 2016년부터는 생태관광, 숙박 등 서비스 분야로 확대 시행하고 있다.

▲ 창녕 우포늪 생태와 숙박 환경성적표지 인증


이번에 인증을 받은 우포늪 생태관광프로그램은 사람과 자연이 만나는 우포늪 이란 주제로 우포늪 생명길을 탐방하는 기본 프로그램과 우포늪 생태체험장 체험 프로그램, 우포늪생태관, 따오기복원센터 관람, 창녕문화재 탐방 등 다양하고 색다른 프로그램을 생태와 자연에 접목하여 관광객 1인당 12.52㎏CO2의 탄소배출량 저감 인증을 받아, 자가용을 이용하여 관광할 때의 탄소배출량 29.44㎏CO2 대비 약 57.5%가량 친환경 저감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우포늪 인근에 위치한 친환경 숙박시설인 우포생태촌 유스호스텔은 1인당 9.62㎏CO2 탄소배출량을 인증 받아 일반 호텔숙박시 발생하는 탄소배출량 28.48㎏CO2 대비 약 66.2%가량 저감된 생태친환경 수치를 보였다.


군 관계자는 금년 10월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에서 개최되는 제13차 람사르협약 당사국총회에서 창녕 우포늪 람사르습지도시가 그간의 노력으로 세계적 습지 인증서를 받으면, 우포권역은 우포늪생태체험장, 우포잠자리나라, 우포늪생태관, 산토끼노래동산, 우포생태촌 등 주변 생태관광 인프라와 연계한 따오기와 산토끼, 잠자리가 살고 있는 영남권 최고의 생태관광 중심지로 우뚝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추석 연휴 전철타고 떠나는 이색 경기도 여행
광고
쉬GO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