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강남구 양재천서 여름방학 생태체험 운영

양재천 영동4교 벼농사학습장, 곤충·풀꽃 관찰교실, 수생생물 생태교실

김미숙 | 기사입력 2018/08/09 [08:31]

서울 강남구 양재천서 여름방학 생태체험 운영

양재천 영동4교 벼농사학습장, 곤충·풀꽃 관찰교실, 수생생물 생태교실

김미숙 | 입력 : 2018/08/09 [08:31]

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이라는 비전 아래 푸른 강남 만들기에 나선 강남구가 여름방학을 맞아 오는 10일까지 영동4교 부근의 벼농사학습장과 양재천에서 양재천 여름 특별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번 프로그램이 진행되는 벼농사학습장은 2003년부터 양재천에서 1300여㎡ 규모로 운영 중이며, 구가 지역 초등학생들과 함께 전통방식으로 직접 모내기를 하고 우렁이를 이용한 친환경농법으로 벼를 재배한다. 양재천은 1995년 양재천공원화사업 당시 국내 최초 생태하천 공법을 적용해 자연성을 되살린 하천이다.

▲ 수생생물+생태교실


대상은 초등학교 1~3학년생으로 오전 9시 30분부터 11시 30분까지 2시간 동안 진행된다. 프로그램은 날짜별로 곤충 관찰교실(8일), 풀꽃 관찰교실(9일), 수생생물 생태교실(10일) 3개로 구성되며, 회차별 정원은 40명이다. 내용을 살펴보면, 곤충 관찰교실에서는 곤충 채집활동 및 퍼즐게임으로 곤충의 구조와 특징을, 풀꽃 관찰교실에서는 벼 및 들풀 관찰로 풀꽃의 형태와 다양성을 배운다.

▲ 풀꽃+관찰교실


수생생물 생태교실에서는 양재천 및 논 습지에서 생물을 채집하고, 관련 사전 만들기 활동을 한다. 특히, 모든 프로그램에서 단체놀이를 포함시켜 아이들이 어울려 놀면서 배울 수 있게 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포토] 광양시 광양읍 서천변에 폭염을 이겨낸 백일홍 활짝 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