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분청사기 전문박물관 고흥분청문화박물관

연일 계속되는 폭염 속에 마땅한 휴가 피서지를 찾지 못한

박미경 | 기사입력 2018/08/05 [04:18]

분청사기 전문박물관 고흥분청문화박물관

연일 계속되는 폭염 속에 마땅한 휴가 피서지를 찾지 못한

박미경 | 입력 : 2018/08/05 [04:18]

전국 유일의 분청사기 전문박물관인 고흥분청문화박물관에 지난 주말 1,100여명이 방문하여 휴가철 새로운 피서지로 주목받고 있다. 연일 계속되는 폭염 속에 마땅한 휴가 피서지를 찾지 못한 관광객들이 시원하고 넉넉한 전시 공간을 자랑하는 분청문화박물관으로 발걸음을 옮기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 고흥 분청문화박물관  


고흥의 모든 역사와 문화를 한곳에서 볼 수 있는 박물관은 대한민국 최대 규모의 분청사기 요지에, 지상 3층, 연건평 2,943평 규모로 5개의 전시실을 갖춘 고흥의 대표적인 문화관광 1번지로 조성되어 있다. 특히, 가족단위 관광객들이 참여할 수 있는 분청사기 만들기, 설화페이퍼토이 등 재미있고 유익한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이 마련되어 있어 유치원 및 초등학교 학생을 둔 학부모들 사이에서 인기가 매우 높다.


박물관 관계자는 보통 박물관 비수기로 생각하는 한여름에 많은 분이 박물관을 찾아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즐기고 선조의 숨결이 있는 분청사기의 아름다움에 심신의 안정을 찾아 재충전의 기회로 삼는다는 말과 함께 하계휴가는 고흥분청문화박물관을 적극 추천한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해남 땅끝마을 맴섬 일출보고 희망을 충전하세요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