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담양군, 한국관광공사와 손잡고 KOREA 고토치 셔틀 운영

일본인 개별여행객(FIT), 담양의 매력에 빠질 준비 되셨나요?

박미경 | 기사입력 2018/07/07 [01:10]

담양군, 한국관광공사와 손잡고 KOREA 고토치 셔틀 운영

일본인 개별여행객(FIT), 담양의 매력에 빠질 준비 되셨나요?

박미경 | 입력 : 2018/07/07 [01:10]

일본 관광객이 KOREA 고토치 셔틀을 타고 푸르름과 햇살 가득한 담양을 찾는다. 담양군은 한국관광공사와 연계해 오는 7월 7일부터 올 연말까지 일본인 개별관광객을 대상으로 서울에서 담양을 당일 왕복하는 2018 Korea 고토치 셔틀을 운영한다고 전했다. 2018 KOREA 고토치 셔틀은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한 공모를 통해 선정된 5개 지역을 서울에서 담양, 강릉ㆍ평창, 공주, 문경 4개 코스와 부산에서 순천을 합친 총 5개 코스로 연말까지 총 300여 회 운영한다.

 

▲ KOREA 고토치셔틀 _ 담양군 


담양 노선은 서울에서 출발해 죽녹원과 관방제림을 오전에 관람하고 대통밥, 떡갈비로 점심을 한 후 담빛예술창고(또는 한국대나무박물관), 메타세쿼이아랜드, 메타프로방스를 둘러보는 일정이다. 7월 한 달은 주 1회 시범 운행(7월 7일, 7월 9일, 7월 17일, 7월 25일)하고 8월부터는 주 3회, 총 61회 운행될 예정이다. 전용 홈페이지를 통해 운행일자를 확인할 수 있다. 예약 및 결제도 가능하다.


군 관광레저과장은 일본 규슈 오이타현에 위치한 유후인(由布院) 못지않은 볼거리, 즐길거리로 일본 관광객의 마음을 사로잡으며 담양의 매력에 푹 빠지게 만들겠다고 전했다. 한편, 한국관광공사는 KOREA 고토치 셔틀사업 활성화를 위해 여행업계‧지자체와 공동으로 전용버스, 전문가이드, 식사, 관광프로그램을 원스톱 서비스로 제공해왔다. 지난 2014년 2개 코스로 시작한 셔틀은 3년간 5479명이 이용하며 꾸준한 호응을 얻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아름다운 새만금과 함께하는 겨울 힐링여행 ②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