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페루관광청, 리마 내 복합문화공간 조성

기존 박물관 부지에 극장, 쇼핑센터 갖추며 조성한

이성훈 | 기사입력 2018/06/27 [11:01]

페루관광청, 리마 내 복합문화공간 조성

기존 박물관 부지에 극장, 쇼핑센터 갖추며 조성한

이성훈 | 입력 : 2018/06/27 [11:01]

페루관광 리마의 페드로 데 오스마 박물관(Museo Pedro de Osma) 부지에 호텔을 포함한 신규 복합문화공간이 조성되었다. 이 곳에는 태피스트리 컬렉션 바이 힐튼(Tapestry Collection by Hilton)의 무쎄오 데 오스마(Museo de Osma) 호텔이 설립된다. 신규 호텔은 오는 2021년 문을 열 예정으로, 총 90여 개의 객실에서 손님을 맞이하게 된다. 더불어 극장과 쇼핑 센터가 함께 조성돼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큰 인기를 끌 것으로 보인다.

 

▲ 바랑코 거리 전경 (c)Art DiNo 

▲ 페드로데오스마 박물관

 

페드로 데 오스마 박물관(Museo Pedro de Osma)은 스페인 식민 시대 종교화와 조각, 은 세공품 등 다양한 예술작품을 소장한 페루 대표 박물관이다. 또한 녹음이 푸른 정원과 아름다운 외관 덕분에 인생 사진 촬영지로도 사랑 받는 장소다. 신규 복합문화공간이 조성 될 리마 바랑코 지역은 예술가의 거리라고 불리며, 페루의 문화와 예술 중심지 역할을 하고 있다. 바랑코 곳곳에서는 색채감 넘치는 그래피티와 럭셔리, 보헤미안 감성을 담은 미술관, 갤러리를 다수 만나볼 수 있어 최근 많은 관광객들의 발길을 모으고 있다. 페루관광청_사진제공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아름다운 새만금과 함께하는 겨울 힐링여행 ②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