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강진군, 인공 조림지 초당림 비밀정원 힐링체험

편백, 테다, 백합 등 경제수림 위주로 조림을 시작해 지금까지

이소정 | 기사입력 2018/06/20 [07:20]

강진군, 인공 조림지 초당림 비밀정원 힐링체험

편백, 테다, 백합 등 경제수림 위주로 조림을 시작해 지금까지

이소정 | 입력 : 2018/06/20 [07:20]

제2회 초당림 숲속 힐링 체험 행사가 강진군 칠량면 초당림 비밀정원 에서 오는 29일부터 30일까지 이틀간 개최될 예정이다. 대한민국 최대 인공 조림지 에서 몸과 마음을 힐링할 수 있는 초당림 은 백제약품 창업자 초당 김기운 회장이 1968년부터 편백, 테다, 백합 등 경제수림 위주로 조림을 시작해 지금까지 울창한 숲을 이루었다.

▲ 초당림 숲속 힐링 체험 


사유림인 초당림은 평상시 일반인의 출입이 통제돼 별칭처럼 비밀의 정원으로 알음알음 아는 것이 전부였으나 1년 365일, 단 2일 이번 행사 기간에는 천혜의 자연숲이 공개된다. 이번 행사는 29일 오후 2시 개막행사를 시작으로 숲 해설가와 함께 걷는 숲 속 여행, 별이 보이는 숲, 누워서 보는 숲속 하늘 등 초당림 내 데크길을 걸으며 자연을 느낄 수 있는 행사와 더불어 우드버닝, 나무인형 만들기, 압화 체험, 스트레스를 날리자 등 숲에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이 준비돼 있다.


초당림의 편백과 백합나무 숲길을 따라 신선한 공기도 마시고 숲 속 체험을 통해 몸과 마음을 힐링할 좋은 기회이다. 특히 초당림은 노송나무와 백합나무 숲 단지를 가로지르는 2.5km 데크길에서 들리는 산새소리와 물줄기소리까지 들을 수 있어 눈과 귀를 모두 즐겁게 하는 초당림만의 특별한 매력을 느낄 수 있다. 행사장 내에는 칠량면 지역에서 생산되는 감자, 옥수수, 화훼, 파프리카, 표고버섯 등 농·특산품을 이용한 다양한 먹거리도 선보일 예정이다. 이를 통해 지역민에게 직접적인 소득과 연계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군 해양산림과 과장은 초당림에서의 다양한 체험을 통해 숲의 중요성과 가치를 깨닫고 자신을 돌아볼 좋은 기회를 얻길 바란다면서 이번 행사를 지역 농수특산품 판매와 연계해 직접적인 지역민 소득으로 이어지도록 최대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추석 연휴 전철타고 떠나는 이색 경기도 여행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