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주민이 만드는 진짜여행, 강화의 멋과 맛을 즐기다

강화군 관광두레, 보양강화, 약차페어링산책 상품 출시

한미숙 | 기사입력 2018/06/03 [02:10]

주민이 만드는 진짜여행, 강화의 멋과 맛을 즐기다

강화군 관광두레, 보양강화, 약차페어링산책 상품 출시

한미숙 | 입력 : 2018/06/03 [02:10]

강화군 관광두레 사업체 강화로 여행이 강화의 역사와 의미가 담긴 스팟들을 둘러보고 즐기는 보양강화, 약차페어링산책 상품을 출시했다. 보양강화, 약차페어링산책은 원도심에서 즐기는 강화도 여행 상품으로 평범한 관광이 아닌 강화의 토속 식재료로 만든 차와 간식으로 즐기는 힐링투어다. 전체 코스가 하나의 음식 코스처럼 구성되어 있으며, 테마별로 관광지를 방문해 그곳에 어울리는 약차와 간식을 맛볼 수 있다. 

▲ 관광두레 약차페어링


프로그램은 보물 코스, 전성기 코스, 보양 코스로 구성되어 있다. 보물 코스로 용흥궁과 성공회 한옥성당, 전성기 코스로 소창체험관과 카페로 개조된 조양 방직을 둘러보며 각종 차와 간식을 맛볼 수 있고, 마지막 보양 코스에서 강화도의 토속 보양 음식인 젓국갈비를 즐기게 된다. 


강화로 여행 대표 김미자 씨는 이번 상품은 새로운 경험을 쌓고 일상에 변화를 줄 수 있는 워크샵 프로그램이다며 본 상품을 통해 일상에 지친 심신을 힐링하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관광두레는 주민이 지역 고유의 특색을 지닌 관광사업체를 창업할 수 있도록 정부가 사업체 발굴에서부터 경영 개선까지 밀착 지원하는 사업이다. 관광 소비가 지역 발전으로 이어지는 자생적 관광 생태계 조성과 지역 일자리 창출을 정책 목표로 한다. 강화군은 2017년 관광두레사업에 선정되어 첫 발걸음을 내딛었으며, 5개 두레사업체 20여 명이 활동 중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해남 땅끝마을 맴섬 일출보고 희망을 충전하세요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