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해남 땅끝마을 송호해수욕장 오는 7월 13일 개장

가장 많이 찾는 오는 8월에는 땅끝푸른음악회 등 관광객들이

박미경 | 기사입력 2018/05/22 [01:53]

해남 땅끝마을 송호해수욕장 오는 7월 13일 개장

가장 많이 찾는 오는 8월에는 땅끝푸른음악회 등 관광객들이

박미경 | 입력 : 2018/05/22 [01:53]

해남 땅끝마을의 송호해수욕장이 7월 13일 개장하고 본격적인 피서객 맞이에 나선다. 땅끝마을 송호리에 있는 송호해수욕장은 울창한 해송림과 고운 모래가 길게 펼쳐진 아름다운 해변으로 매년 5만 명 이상의 관광객들이 찾는 해남의 대표적인 해수욕장이다.

▲ 송호해수욕장


해남군은 개장에 앞서 모래사장을 비롯해 화장실, 샤워장 등 편의시설을 정비하는 한편 개장 기간 안전한 물놀이를 위한 안전 요원과 수상 오토바이를 비치해 손님맞이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또한 완도해양경비안전서, 해남소방서 등의 유관기관과 협력해 안전질서 대책반을 구성, 건전한 피서지 분위기 형성을 유도할 계획이다.


관광객이 가장 많이 찾는 오는 8월에는 땅끝푸른음악회 등 관광객들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행사가 개최된다. 한편 어촌체험마을을 운영하는 송지면 사구미해수욕장과 조용하고 깨끗한 모래로 유명한 화산면 송평해수욕장도 7월 16일 개장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해남 땅끝마을 맴섬 일출보고 희망을 충전하세요
1/3
사는이야기 많이 본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