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옥천 장령산자연휴양림, 봄 힐링과 심신치유 장소로 인기다

스트레소 해소, 면역기능 강화, 살균작용에 탁월하다는 피톤치드

김미숙 | 기사입력 2018/05/16 [04:31]

옥천 장령산자연휴양림, 봄 힐링과 심신치유 장소로 인기다

스트레소 해소, 면역기능 강화, 살균작용에 탁월하다는 피톤치드

김미숙 | 입력 : 2018/05/16 [04:31]

해발 656m의 장령산을 무대로 빽빽한 소나무와 참나무가 장관을 이루는 옥천 장령산자연휴앙림이 봄을 맞아 힐링과 심신치유 장소로 인기를 끌고 있다. 특히 이곳은 스트레소 해소, 면역기능 강화, 살균작용에 탁월하다는 피톤치드가 도내 휴양림 가운데 가장 많이 배출돼 은은하게 뿜어져 나오는 깨끗한 자연 향기로 상쾌함이 더해진다.

오염되지 않은 산천초목을 간직한 중부 지방 최고의 자연휴양림으로 이곳을 관통하는 금천계곡과 어우러져 천혜의 풍광을 자랑하기도 한다. 더욱이 다양한 각종 야생 동·식물들이 생태계를 이루고 있어 어린이들을 위한 자연체험학습장으로도 안성맞춤이다.

▲ 장령산자연휴양림 전경 


휴양림 안에는 숙박 가능한 숲 속의 집(18실)과 산림문화휴양관(17실)을 비롯해 금천계곡을 따라 정자, 데크, 놀이터, 야외음악당 등의 시설을 갖추고 있어 자연학습 체험과 휴양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곳으로 주목받고 있다. 숙박시설의 주말 인터넷 예약은 초를 다퉈야 할 정도로 유명세를 타고 있고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대여 가능한 정자, 데크, 파라솔도 캠핑족이나 가족 단위 이용객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야외음악당 뒤편에 시작해 금천계곡을 따라 흙길로 조성된 치유의 숲도 누구나 가볍게 즐길 수 있는 도보 산책코스 안성맞춤이다. 소원길에서 편백길을 따라 걷다가 곳곳에 마련된 커다란 나무그늘 아래 앉아 경쾌하게 흐르는 금천계곡 물소리를 가만히 듣고 있으면 그야말로 지상낙원처럼 느껴진다. 임진왜란 당시 의병장 조헌 선생이 700여 명 의병과 함께 금산으로 향할 때 승리를 위한 소원을 빌었다고 해 유명해진 소원바위와 정지용 시인의 시 팻말 등도 지루함 느낄 겨를 없이 산책에 재미를 더해준다.

▲ 장령산자연휴양림 치유의 숲 


3km 구간으로 조성된 치유의 숲은 편백과 족욕장, 나무데크가 있는 치유정원에서 절정을 맞는다. 아담한 정원을 연상케 하는 이곳에는 몇 해 전 피톤치드를 가장 많이 내뿜는 편백과 꽃들을 많이 심었다. 금천계곡물을 끌어올려 5칸으로 만들어진 족욕장에서는 산책으로 피로해진 발을 담그고 있으면 몸과 마음이 깨끗하게 씻기는 듯해 기분까지 상쾌하다. 족욕장에서 만난 이모 씨(대전 서구 괴정동)는 지인들과 함께 가벼운 마음으로 산책을 이곳에 왔다며 산책으로 몸에 땀이 났을 때쯤 족욕장에 도착해 시원한 계곡물에 발을 담그니 기분이 정말 좋다고 말했다.

▲ 장령산자연휴양림 지용탐방로


치유의 숲 마지막 구간은 이 지역 출신인 향수의 시인 정지용의 이름을 본떠 올해 초 총 4코스로 만들어진 지용탐방로와도 연결된다. 등산 초보자들에게는 다소 험했던 기존 등산로를 대신해 산 능선을 따라 해발 400m까지 이어지는 2.6km 길이의 명품 산책코스다. 코스마다 특색있는 테마와 전체 산책로의 70%가량이 테크로 이루어져 있어 이야기 있는 편안한 숲 속 산책코스로 각광을 받으며 최근 4∼5월 등산객이 지난해 대비 40%가량 늘었다. 자연 그대로의 흐름에 맡긴 채 편안하고 안정적인 매력을 가진 휴양지를 선호한다면 이곳이 제격인 셈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해외여행
중국에서 꼭 가보아야 할 10대 명산, 복건성 무이산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