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태화강 십리대숲 은하수길 달빛투어

밤이 되면 알록달록한 조명이 켜지면서 마치 별빛이 내리는 것 같은

이형찬 | 기사입력 2018/05/11 [06:18]

울산 태화강 십리대숲 은하수길 달빛투어

밤이 되면 알록달록한 조명이 켜지면서 마치 별빛이 내리는 것 같은

이형찬 | 입력 : 2018/05/11 [06:18]

태화강대공원 십리대숲은 밤이 되면 알록달록한 조명이 켜지면서 마치 별빛이 내리는 것 같은 은하수길이 된다. 2018년 태화강 봄꽃 대향연 기간 중 12일(토), 13일(일) 십리대숲 은하수길 달빛투어가 운영된다.

▲ 태화강대공원 은하수길 


오후 7시 30분 십리대숲 꽃등체험부스에서 생태해설사의 십리대숲 해설을 들으며 달빛투어를 하고, 십리대숲 어쿠스틱 미니콘서트와 꽃차 시음도 즐길 수 있다. 참가를 원하는 시민은 십리대숲 입구에 운영 중인 한지꽃등 만들기 체험 부스에서 접수하면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별 가득한 밤하늘 아래 즐기는 정남진편백숲우드랜드